'제4회 아수스토어 문화살롱' 세미나 후기 : 다나와 DPG는 내맘을 디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