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울시)(사진=서울시)

서울시는 종로1~5가 2.6㎞ 자전거 전용차로를 오는 4월8일 개통한다고 13일 밝혔다.

종로1~5가 자전거 전용차로는 중앙버스차로(2.8Km)와 동일한 구간을 따라 이어지는 차로로 자전거만 통행할 수 있다.

자전거 전용차로는 차선, 안전표지, 노면표시로 차가 통행하는 차로와 구분한다. 또 야간에도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태양광 매립형 LED등을 설치한다. 교통량이 많은 교차로 주변에는 분리대·시선 유도봉 등 안전시설도 설치해 운전자와 자전거 이용자의 안전을 배려한다.

서울시는 자전거전용 도로 개통을 기념해 4월8일 개통기념 '자전거 퍼레이드'를 개최한다.

종로 광화문 우체국을 출발해 ~흥인지문~청계로~ 종로를 도착하는 6km 구간이며 선착순 3000명만 참가 할 수 있다.

참가신청은 3월13일 오전 9시부터 서울시 홈페이지(http://seoul.go.kr)에서 접수할 수 있다.

신청자격은 15세 이상 시민으로 자전거와 헬멧 등 안전장비를 갖추고 6㎞ 구간을 완주할 수 있는 자이다.

참가그룹은 A그룹(상급자) 시속25km/h 이상, 한시간 이상 주행 가능, B 그룹(중급자) 시속20km/h 이상, 한시간 이상 주행 가능, C그룹(초급자) 그 이하의 속도로 천천히 주행을 원하는 참가자 등 3그룹으로 나뉜다. 본인에게 맞는 그룹에서 자전거 전용도로 퍼레이드를 즐기면 된다.

개인 자전거가 없는 시민도 당일 오전 9시부터 종로 출발지점에서 서울시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빌리고 안전장비를 갖추면 참여 가능하다.

이밖에 다양한 프로그램도 준비한다. 출발전 행사, 자전거 퍼레이드, '종로 차없는 거리' 문화 공연 등이 종로에서 마련된다.

(자료=서울시)(자료=서울시)

(데일리팝=임은주 기자)


임은주/dailypop@dailypop.kr


ⓒ 데일리팝(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데일리팝 주요 기사]
· 이명박 검찰소환, 포토라인서 "참담한 심정..말을 아껴야 한다"
· [빅데이터 View] CJ오쇼핑, 국내 홈쇼핑 브랜드평판 1위
· 카카오택시, 1000~2000원 내면 '우선 배차'
· [빅데이터 View] 수입차, 3월 '할인 가장 많이' 하는 곳은 어디?
· [랭킹줌인] 핫클릭 키워드: 키이스트, SM엔터테인먼트, 이명박, 박칼린 外