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서울오토살롱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2018 서울오토살롱’이 오는 7월 개최된다.

5일 서울오토살롱 사무국은 ‘2018 서울오토살롱’ 전시행사를 오는 7월 19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16회째를 맞은 서울오토살롱은 2003년 첫 회가 개막했으며, 자동차 애프터마켓 트렌드와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을 만나볼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애프터마켓 전시회로 꼽혀왔다.

2017 서울오토살롱


이번 전시는 5553평 규모로, 국내외 약 150개사 900부스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작년 서울오토살롱세는 한국, 독일, 미국, 중국, 일본 등 총 8개국 115개 업체가 참여, 4일간 6만8000명의 관람객을 동원했다.

2018 서울오토살롱에는 튜닝파츠, 카케어 용품, 전장제품 및 소모품, 인테리어 제품 등을 포함하는 액세서리와 함께 전문 튜닝샵 및 멀티 시공샵에서 출품하는 튜닝카, 오토라이프를 업그레이드 시켜줄 다양한 서비스, 캠핑카, 튜닝카, 슈퍼카 등 다양한 애프터마켓 제품 및 색다른 자동차들이 전시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전시 기간 동안 국내 자동차 튜닝제도 정착을 위한 한국자동차 튜닝포럼과 자동차 튜닝산업 발전 세미나를 개최, 튜닝산업의 발전 방향을 가늠해 볼 수 있다. 카오디오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명성을 자랑하는 엠마(EMMA?European Mobile Media Association)도 올해 부스를 꾸린다.

2016 서울오토살롱


레트로핏, 카오디오, 캠핑 등 차와 연계된 다양한 취미를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는 제품 및 튜닝카도 대거 선보여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전기차 전시, 튜닝샵 프랜차이즈 ‘덱스크루’가 참여하는 튜닝 스쿨 진행도 계획됐다.

서울오토살롱 사무국 관계자는 “자동차는 탈 것을 넘어 취미 등 라이프스타일과 연계해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표현하는 공간으로 여겨지고 있다”며, “자동차 매니아 뿐만 아니라, 가족과 친구, 연인이 함께할 수 있는 자동차 페스티벌로 발돋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폭스바겐 아마록, 47톤 짜리 전차 견인 성공..“견인력의 13배”
현대차, 美 앨라배마에 4150억 투자 계획..쏘나타·싼타페 증산
시트로엥, 그랜드 C4 피카소 ADAS 에디션 출시..가격은 4270만원
송승철 한불모터스 사장, “과도한 할인 안해..질적 성장 집중할 것”
지프, 9개 신모델 출시 계획..디젤차는 유럽시장서 ‘퇴출’
[구상 칼럼] 벤츠의 플래그십 트럭..악트로스의 디자인 특징은?
현대차가 광주시에 위탁해 생산할 신차는..경형 SUV ‘레오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