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꽃 좀 사가요

IP
2021.04.13. 08:55:49
조회 수
163
10
댓글 수
6
꽃 좀 사가요



어느 추운 겨울날이었습니다.
두 친구가 카페에서 만나기로 했고
한 친구가 뒤늦게 도착해서 카페에 들어가려던 찰나,
한 할머니가 다가왔습니다.

"젊은이~ 꽃 좀 사가요."

꽃을 파는 할머니의 행색은
넉넉하지 못한 형편을 그대로 보여주는 듯했고,
이를 보고 마음이 쓰였던 그는
할머니에게 말했습니다.

"이렇게 추운데 왜 꽃을 팔고 계세요?"

"우리 손녀가 아픈데 약값이 없어서
꽃을 팔아야만 손녀딸의 약을 살 수 있다오."

할머니의 딱한 사정을 들은 그는
원래 꽃의 가격보다 더 많은 돈을 주고 꽃을 샀습니다.
그리곤 친구를 만나기 위해 카페에 들어갔는데
친구는 할머니를 가리키며 말했습니다.

"너한테 꽃을 판 할머니 다 거짓말이야.
항상 손녀 얘기를 하지만 사실 저 할머니한테는
손녀가 아예 없어."

그러자 꽃을 산 친구의 얼굴이 오히려
환해지며 말했습니다.

"정말 할머니에게 손녀가 없어?
그러면 저 할머니가 말한 손녀딸, 안 아픈 거네?
정말 다행이다!"

당연히 속았다며 화를 낼 줄 알았지만
꽃을 판 할머니에게 아픈 손녀가 없다는 것을 알고
진심으로 행복해했던 주인공의 반전이 담긴
해외 CF의 내용이었습니다.





누군가에게 속았을 때 혹은 손해를 봤을 때
잠도 오지 않을 만큼 분통을 터트리기도 합니다.
이야기 속 주인공도 할머니에게 속았단 사실에
꽃을 도로 갖다 주고 꽃값도 되돌려
받을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세상은 마음먹기에 달려 있습니다.
부정적인 생각보다는 긍정적인 생각으로
행복을 만들어보세요.

따뜻한하루


공감/비공감
10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세인트파노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날씨가 덥더니 결국 비가... (2)
토요일이라서 한가한듯 어수선한듯하네요. (4)
설빙 팥빙수 (2)
비내리는 토요일 아침이네요. (2)
토요일이네요 (1)
파전이 생각나는 그런날 (5)
“오늘 너 킬(KILL)” 인천 여중생 성폭행 10대들, 항소심서 감형… 출소해도 미성년 (4)
눈부어 병원 갔더니 "눈 제거"…코로나뒤 '검은 곰팡이' 악몽 (1)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681명 입니다. (3)
출근했네요. (4)
다린이 인사드립니다 (4)
비내리는 토요일이네요 (2)
훌륭한 재상의 어머니 (3)
주말아침 비가 주룩 주룩 내리네요 (5)
너무 더워서 죽편 대나무방석 여름방석 2개 주문했네요. (10)
오늘은 비 소식이 있네요. (12)
오늘의 토요일의 아침의 날씨는 밖에 비가 오고 있네요 (2)
비소식이 있네요 (7)
흐린 주말에 인사드립니다. (3)
비가 올것 같은 아침이네요. (6)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