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을 기다리는데 피해가는군요 : 다나와 DPG는 내맘을 디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