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종 이어 받은 김광현, 대만 장이 상대로 올림픽 티켓 확보전[프리미어12] : 다나와 DPG는 내맘을 디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