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다운로드 URL 문자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고속도로 사고 발견한 운전자, 외투 벗어주고 2차사고 막아

IP
2019.12.11 04:34:03
조회 수
822
추천 수
18
댓글 수
16

호남고속도로서 사고 난 3.5t 트럭 

고속도로를 지나다가 사고 난 트럭을 발견한 운전자가 영하의 추위 속에 환자에게 외투를 벗어주고 2차 사고를 막았다.

첨부이미지

지난5일 오후 10시 14분께 전남 장성군 호남고속도로 상행선 장성분기점 인근에서 A(28)씨가 몰던 3.5t 트럭이 앞서가던 8.5t 트럭을 추돌했다.


이 사고로 3.5t 트럭 앞부분이 찌그러지고 옆 유리가 깨져 A씨가 다친 채 차에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었다.


인근 도로를 지나던 안현걸(52)씨는 도로에 파편이 많이 떨어져 있는 모습을 목격하고 비상등을 켜고 서행하다가 갓길에 비상등을 켜고 서 있던 트럭에서 "도와달라"고 외치는 소리를 들었다.


트럭에서 물건이 떨어진 줄로만 알았던 안씨는 찌그러진 차 안에 사람이 끼어 있는 모습을 보고 갓길에 차를 세우고 달려갔다.


안씨는 A씨에게서 소방관들이 출동 중이라는 말을 듣고는 자신의 트럭에 실려 있던 플라스틱 보양재를 가져와 깨진 창문으로 들어오는 바람을 막았다.


추위에 떨면서 고통을 호소하는 그를 돕기 위해 외투를 벗어 덮어준 뒤 수시로 2차 사고를 막기 위해 주변 차들에 수신호를 했다.


소방관들은 신고 12분 만에 현장에 도착해 A씨를 구조했다.


A씨는 다리 골절이 의심되나 다행히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안씨는 "날씨가 추우니까 그분이 많이 떨고 계셨다. 어떻게 할 방법이 없어 구조대가 올 때까지 바람을 막고 손만 잡아줬다"며 "나도 언제 어떤 어려움에 처할지 모르는데 당연히 도와드릴 일을 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호남고속도로 상에서 사고를당해 실신중인 사고자를 2차 피해를 막은분 있었다고 합니다 정말 멋진분이라고 생각이 드네요 복받을거 같습니다.

고속도로 사고라 대단히 위험헌 상태일건데 따뜻한 온정으로 배풀어주신분 정말 좋으신분이네요

추천하자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추천을 눌러주세요!
추천을 원하시면 좌측의 추천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진아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음식 사진은 개눈 감추느라 못찍었음 (2)
홍수로 차오르는 물 (1)
열심히 축구 보고 있어요
오늘부터 다시 비타민을 먹고 운동을 시작했습니다 (1)
날씨 고농도 미세먼지..외출시 마스크 필수 (1)
치킨먹으면서 토요일보냇네요. (1)
sns 이슈 중에 하나인 신촌메가박스 (4)
주말 여유롭네여 (1)
치킨이 진리~!! (5)
요즘 미세먼지가 심합니다. (6)
내일 미세먼지 나쁨이니 조심하세요. (5)
OX퀴즈이벤트 당첨 인증 (11)
스크린패드 리뷰 당첨된 USB (7)
토요일 밤 즐겁게 보내세요. (6)
주말의 마무리는 해외축구로! (7)
일제강점기 조선의 서당 (2)
취미가 어떻게 되세요? (6)
축구 경기가 많은 주말이네요~ (5)
요즘 취미생활로 ㅎㅎ (8)
오늘 신촌에서 제닉스 소비자간담회가 있어 갔다 왔습니다. (6)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