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다운로드 URL 문자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늑대와 어린양

IP
2020.09.27. 07:57:57
조회 수
166
12
댓글 수
4
늑대와 어린양



어린양이 시냇가에서 물을 마시고 있었습니다.
그때 늑대 한 마리가 나타나
호통을 쳤습니다.

"새파랗게 어린놈이 어르신이 먹는 물을
왜 흐리고 있느냐?"

그러자 어린양은 눈을 껌뻑이며 대답했습니다.
"저는 어르신보다 더 아래 있는데...
어떻게 물을 흐린단 말씀입니까?"

할 말이 없어진 늑대는 잠시 머리를 굴리더니
다시 어린양에게 호통을 쳤습니다.
"지금 보니 작년에 날 욕하고 도망간
녀석이 바로 너였구나!"

그러자 어린양은 다시 늑대에게 말했습니다.
"저는 작년에 태어나지도 않았는데요?"

또 할 말이 없어진 늑대는 이리저리
머리를 굴리며 말했습니다.
"그렇다면 날 욕한 놈은 네 형이겠구나.
네놈의 형이 날 욕한 대가로 널 잡아먹을 테니...
너무 원망하지 말아라!"

결국, 늑대는 말 같지도 않은
황당한 소리로 어린양을 잡아
먹어버리고 말았습니다.

- 라 퐁텐 우화 '늑대와 어린양' -





세상에는 돈, 명예, 권력을 거머쥐고
마치 자신의 세상인 것처럼 휘두르는 소수의
힘 있는 늑대들이 있습니다.
그리고 그들에게 억울하게 잡아먹히는
어린양들도 있습니다.

시시비비를 떠나 결국엔 힘 있는 자에게
약한 자가 당할 수밖에 없는 세상...
이렇게 정의롭지 않은 세상을 바꿀 수 있는 것은
용감한 제3자의 등장입니다.

내 일이 아니라고, 나랑 상관없다고
무관심하고 방임만 한다면
이 세상은 소수의 늑대가 지배하는 세상처럼
절대 바뀌지 않을 것입니다.

옳은 건 옳다 하고, 그른 건 그르다 하는
용기 있는 제3자들이 많아진다면....
이 세상이 조금은 더 정의롭게
되지 않을까요?
따뜻한하루


공감/비공감

12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편의점 치킨 한마리
10월 28일 0시기준 확진자 현황입니다.(신규확진자:103명,국내:96명,해외:7명)
아무래도 신종병인가 봅니다 ㅎ
초호화 유람선이던 타이타닉 1등석의 가격 ㄷㄷㄷㄷ (1)
LA다저스, 32년 만에 월드시리즈 우승 (3)
오늘 날씨가 좋아보여요! (2)
오늘 좀 덥네요 (1)
이벤트 4개월 동안 삽질하면서 남 좋은일만 시켰네요...ㅠㅠ;;; (6)
새로운 이벤트 실시 예고 (4)
창밖에 햇살이 화창하네요. (3)
신발에 구멍이 (4)
어제 오늘 미세가 심한데... (3)
뭔가 출출하네요 (4)
오후 3시 기준으로 갑자기 날씨가 확 맑아졋네요 (5)
아래게시글떄문에 생각난 노래 (1)
수요일 오후 다들 잘 보내고 계신가요?? (3)
까맣게 잊고있었던 미세먼지가... (4)
종이비행기 머신 (5)
오늘 날씨가 엄청 좋네요. (4)
저만 그런가요 (2)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