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다운로드 URL 문자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클*앙, 이*렌트 유저들의 행태에 눈살이 찌푸려지는군요.

IP
2020.04.12. 17:47:46
조회 수
787
6
비공감 수
11
댓글 수
2

유시민, 정봉주 등등 진보인사들에 대해 기본적으로 좋게 생각하고 있고, 그들의 긍정적 영향력을 인정하고 그들이 일리있는 말을 많이 해왔다는 건 인정하지만 그렇다고 그들이 절대 틀릴 수가 없다는 식의 맹목적 숭배에 가까운 절대옹호는 싫어하는 편인데, 진보유저 아지트의 대표격들인 클*앙이나 이*렌트에 들르다 보면 눈살이 찌푸려지는 경우가 한 두 번이 아닙니다. 


김어준이 '선거가 되면 모두가 미친다'라고 말하던데, 가만보면 출마한 후보자들 진영보다는 오히려 저런 극단적인 정치인 팬들에 더 해당되는 말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대표적으로 이번에 나온 유시민 이사장의 '범진보 180석' 멘트가 있는데, 박시영 대표 페북에도 저 멘트가 (부정적) 타격이 되고 있다고 나올 정도로, 유 이사장의 본래 의도와 상관없이 지금 보수결집을 위해 전방위로 이용당하고 있죠. 진보 유권자들 사이에서도 충분히 유감이나 아쉬움, 안타까움이 나올 수 있고 실제로도 그렇습니다. 그런데 클*앙이나 이*렌트(물론 딴지 등 기타 진보 팬사이트도 마찬가지) 등에서는 저런 아쉬움 표현조차 완벽하게 비난받고 욕설에 가까운 막말들로 매도당하는군요. 거의 진보스타들에 대한 맹목적 지지에 가깝고, 스타들에 대한 조금의 비판멘트도 용납이 안 되네요. 


유시민의 화려한 경력, 영향력 등을 말하며 '건방떨지 마라'고 찍어누르고 '빈 댓글'로 집단린치는 기본에, '메모'(클*앙의 기능) 어쩌고 하면서 난리를 치고, 아주 전방위 태클에 난립니다. 가짜뉴스나 퍼트리는 뻔한 작업질이라면 이해는 하지만, 저건 막나가도 너무 막나가는군요. 그냥 유시민 그 자체가 저런 사람들에겐 신입니다. 실수를 할 수 없는, 그의 멘트에 무조건 고개를 끄덕이고 찬양해 줘야하는 절대적 존재입니다. 분위기들이 격해도 너무 격해서 광기라고 생각되기도 합니다.


열린당의 정봉주의 경우도 마찬가지네요. 정 전 의원이 이번에 지나치게 센 멘트를 하는 거 아니냐, 우려가 좀 된다는 등의 말이 나올 때 마다 거의 욕설에 가까운 격한 반응들이 줄줄이 달리고 집단린치 수준의 분위기로 이어집니다. 문대통령을 지지하는 마음으로 이해해 보려고 했지만, 이건 뭐 완벽한 진보스타 숭배행위나 다름없다고 보여집니다. 조금의 비판은 곧 더시민-열린당에 대한 갈라치기 수작질이고, 유시민, 정봉주 등 스타들의 권위에 대한 도전이며 망발이고 처단되어야 할 행위라고 여기는 '선을 넘은' 막나간 상당수의 진보팬들에 환멸을 느낄 지경입니다.(물론 아닌 분들도 있긴 합니다.) 여야 국회의원들보다 저런 극단적 팬들이 더 심각하지 않나 생각합니다. 


진보 사이트들 뿐만 아니라, 진보 유튜브 스타들 생방송 채팅창에서도 저런 게 노골적으로 드러납니다. 솔직히 말하면 영화 '부산행'의 한 장면이 생각납니다. 위기에 처한 (아직은 멀쩡한 사람들이) 어느 열차칸 안에서 왜 제대로 안막냐느니 니가 잘못했냐느니 그렇게 하면 어떡하냐느니 하면서 생난리 고성을 치면서 싸워대고 그 와중에 언니를 잃은 한 할머니가 그걸 한심하게 쳐다보고 비웃으면서 좀비들이 몰려있던 문을 확 열어버리던 장면이 생각납니다. 


개인적으론 이번 유시민의 멘트는 확실히 실수였다고 생각합니다. 그 의도의 본질은 알고 있으나, 180이라는 숫자를 언급했다는 것 자체가 박시영 대표의 말처럼 타격이 될 가능성이 꽤 있다고 생각합니다. 



공감/비공감

6 11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엄근진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장재원 "부하 부하"에 윤석열은 속이탄다 (3)
권영세 안동시장 입당, 금태섭 탈당 (3)
고맙다. 너희들이.... (1)
인지부조화 (3)
고맙다...
빨갱이랑 간첩이란... (12)
사살 당한 공무원 (2)
사살당한 공무원 (1)
종교에 관해 궁금한 점 (3)
정의당....논란중 (5)
짐이야 흠이야? (3)
찌라시
유머 ???엄근진 분류 ??? (3)
Korean lives matter! (13)
자국민이 총살 당하고 불에 타 죽었는데도 불구하고 (4)
찌라시에 흔들리는 대한민국 (5)
야당과 언론이 새로운 대통령 후보를 만드는 중이랍니다 (9)
저널리즘. (7)
마이웨이 언론.. 미디어 비평 프로그램 (4)
잘못된 논제 (1)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