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다운로드 URL 문자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엄마의 반찬 가게

IP
2020.05.15 08:04:57
조회 수
152
5
비공감 수
1
댓글 수
2
엄마의 반찬 가게



엄마는 음식을 준비하시면 항상 크게 벌리십니다.
맛은 아주 훌륭하지만, 손이 너무 큰 엄마는
항상 너무 많은 양을 만드십니다.

정월 대보름날에는 아파트 주민들을 모두 불러서
오곡밥을 나눠드리기도 했고, 김장이라도 하는 날에는
동네 사람들을 불러서 김장김치에 수육을 먹여야만
직성이 풀렸습니다.

그리고 밑반찬을 만들 때마다 반찬을 싸 들고
동네의 어려운 어르신들에게 나눠드리는
엄마를 볼 때마다 짠하기도 했지만,
때로는 힘들게 왜 저러실까 싶기도 했습니다.

그런 엄마가 어느 날 가족들을 다 불러서
반찬가게를 꼭 해야겠다고 말씀하셨고
엄마의 성향을 잘 아는 가족들은 반대했지만
결국 반찬가게를 차리셨습니다.

그런데 가게를 내고도
엄마의 손 큰 버릇은 여전했습니다.
원래 많이 퍼주면서도 다른 반찬까지 덤으로
포장해 주셨습니다.

아빠와 나는 장사해서 도대체 남는 게
뭐가 있냐고, 원가를 생각하라고
펄펄 뛰며 엄마를 말렸습니다.

하지만 엄마는 돈보다 마음이 따뜻한 사람이
되고 싶다면서 그렇게 매일 즐겁게
반찬을 만드셨습니다.

반찬가게에 단골손님이 한 명 있었습니다.
직장 때문에 근처에서 자취 생활을 하는
청년이었습니다.

"지난번 많이 싸주신 반찬 정말 잘 먹었습니다.
지난달 생활비가 빠듯해서 사실 곤란했는데
덕분에 감사했습니다."

청년의 한 마디에 엄마는 또 사지도 않은
반찬까지 챙겨주시기 시작했습니다.
시간이 지나 지금은 몸이 안 좋으셔서
반찬가게를 하고 있지 않지만,
엄마의 행복했던 그 모습을 저는 평생
간직할지 모릅니다.





나눔의 행복을 아는 사람은
자신의 것 1을 나누면서
10의 행복을 느낄 수 있습니다.

나눔의 행복을 아는 사람은
특별한 것을 나누는 것이 아닙니다.
나눔의 행복을 아는 사람은
자신의 행복을 나누고
스스로 더 행복해지는 사람입니다.


따뜻한하루


공감/비공감

5 1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편의점에서 비말 차단 마스크 구매하신분? (2)
세금폭탄 맞을거 같네요. (6)
BBQ 치킨 주문했네요 (3)
금요일 맞이 밤 새려나요 ㅋㅋㅋ (2)
LED 조명업 종사자의 LED 조명 정리 (2)
복권 어제에 이어 오늘도 하나 날렸네요 (4)
목요일이네요 (2)
구내염이 혀밑 바닥살에 생기니까 괴롭네요 (7)
[경품 수령 인증] 다나와 릴레이 이벤트 (7)
오늘은 오후버티기가 정말 힘드네요 ㅠ (3)
실수가 부메랑이 되어 ㅜㅜ (3)
블랙핑크, 유튜브 구독자수 4천만 명 돌파!! (4)
간만에 퀴즈이벤트 하나 터졌네요. (18)
주식 지나가던 개가 사도 오르던 코로나 시절 (5)
밥먹고나니 졸려요 (3)
중국 격투가부대 vs 인도 킬러부대 충돌 임박.. (3)
점심에 콩국수 먹었더니 싸하네요. (6)
6월 당첨 통합 인증! (15)
다나와 릴레이 이벤트 오늘 자동차 용품 검은 실루엣의 주인공은 이벤트는 답이 노출되어 버렸네요. (11)
마스크는 얼추 안정화 된듯하네요. (5)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