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다운로드 URL 문자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나눔의 집 내부고발 직원들 막대한 후원금, 할머니들 아닌 생활관 증축에 쓰여

IP
2020.05.21 08:39:45
조회 수
190
12
비공감 수
2
댓글 수
7

윤미향의 정의연에 이어 나눔의 집도 내부 직원의 폭로에 의한 큰 파장이 일고 있습니다.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위한 보금자리로 알려진 대한불교조계종 나눔의 집도 후원금 집행 논란에 휘말렸습니다.

내부고발에 나선 직원들은 방송당일인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나눔의 집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들의 보금자리임을 내세우며 할머니들을 안전하고 전문적으로 돌보는 전문요양시설이라고 광고하지만 실상은 지원금으로 운영되는 무료 양로시설일 뿐 그 이상의 치료나 복지는 제공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나눔의 집은 지난 20여년간 법인이 채용한 2명의 운영진에 의해 독점적으로 운영돼왔고 할머니

들의 의료와 복지에 후원금을 제대로 지출하지 않았다는 게 이들의 주장이라는군요.


운영진이 이 곳에서 생활하는 할머니들의 간식비나 생필품 구매비용, 심지어 병원비(재활 치료 비용)조차도 후원금으로 지불할 수 없도록 압박했다고 폭로했습니다.


1996년 설립된 이래 25년째 운영되고 있으며 올해 4월 기준 보유자금은 72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전해졌으며 PD수첩 측은 취재 당시 나눔의 집에 쌀도 별로 없는 상태였다며 쌀의 행방을 추적한 

결과 해마다 1톤이 넘는 쌀들이 운반되어 간 곳은 승려전문교육대학인 중앙승가대학교였다고 

주장해 파장이 클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의 지원금과 회사 및 시민들의 기부금으로 위안부 할머니를 위한다는 명목 아래 자기들 

배나 불리고 있는 이들을 보면 씁쓸하네요.


기부로 운영하는 단체들 모두 전수 조사를 해야겠네요.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 링크를 참조하세요.

출처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22&aid=0003466809

공감/비공감

12 2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신의한수!!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JYP의 신인 걸그룹 NiziU (니쥬)
새로운 이벤트 시작~~!!!
일일퀘스트에 당첨이 되었네요 (2)
수요일이에요
닌텡도 스위치 아크릴독 만들기
일본의 미쳐버린 도쿄 도지사 선거 포스터 근황.jpg (3)
AMD XT CPU 라인업 출시했군요 ㄷㄷ
상실은 새로운 기회입니다 (1)
아침부터 조금 덥네요. (2)
치료해도 증상 남는 뇌졸중 비밀 밝혀져 (1)
[당첨인증] 공구 사용기 쓰고 제습기 받자! (5)
오늘부터 더워지겠네요. (1)
어제는 정말 많이 더웠네요. (3)
오늘자 이강인 극장 결승골 (6)
소나기가 내리는곳이 있네요 (3)
메인보드 아수스와 MSI 둘중 고민이네요. 님들은 선택은?? (3)
다나와 포토에디터가 변했네요 (5)
DPG 활동 미션 <일일퀘스트> 언제나 열려있는 DPG 이벤트 당첨 (11)
날씨 곳에 따라 소나기..찜통 더위 이어져 (5)
면도기 날 언제 교체하나여 ? (6)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