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휴식 없는 38년의 사랑

IP
2021.09.27. 07:43:48
조회 수
192
13
댓글 수
12
휴식 없는 38년의 사랑




1970년, 당시 16세 소녀 '에드워드 오바라'는
인슐린 부작용으로 혼수상태에 빠지더니
안타깝게도 식물인간이 되었습니다.

에드워드는 의식을 잃기 전 엄마에게 말했습니다.
"엄마, 내 곁을 떠나지 않겠다고
약속해 줘요."

엄마는 딸의 손을 꼭 쥐면서 말했습니다.
"물론이지, 엄마는 절대로 널 떠나지
않을 거야."

의사는 에드워드가 6개월을 넘기기 힘들 거라며
마음의 준비를 하라고 했지만, 엄마는 포기하지 않았고
딸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엄마는 종기나 욕창이 생기지 않도록
두 시간마다 딸의 몸을 뒤집어 주었습니다.
네 시간마다 딸의 혈액을 채취해 혈당을 체크하고
인슐린을 주사했습니다.

그리고 매일 12번에 걸쳐 음식을
튜브로 주입해 주고 대소변을 처리해야 했으며
한 번에 2시간 이상 잠들지 못하고
쪽잠을 자며 딸을 돌봤습니다.

무려 38년 동안 어머니는 식물인간이 된 딸을
그렇게 돌보며 약속을 지켰습니다.

하지만 시간의 흐름은 너무도 무정했습니다.
에드워드를 38년 동안 쉬지 않고 지키던 엄마는
몸이 늙어 쇠약해졌고, 2008년 팔순을 넘긴 엄마는
딸 곁에서 손을 꼭 잡은 채 에드워드의 여동생 콜린에게
언니를 부탁한 후 숨을 거뒀습니다.

영원히 네 곁에 있겠다는 엄마의 약속은
이렇게 동생 콜린에게 이어졌습니다.

콜린은 엄마의 약속을 이어받아
언니를 지극 정성으로 돌봤고,
에드워드는 그 후 4년을 더 살다
세상을 떠났습니다.





"엄마는 절대로 널 떠나지 않을 거야."
휴식 없는 사랑으로 엄마는 마지막 순간까지
이 약속을 지켰습니다.

어머니의 사랑은 가장 완전하며,
가히 희생적이고 영원하고
숭고합니다.


따뜻한하루


공감/비공감
13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세인트파노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서울시, 2025년까지 배탈 오토바이와 택배 화물차 전량 전기차 전환
다양한 색상의 국화꽃과 빨간색 포인세티아를 담아봤습니다. (1)
DPG 경매는 매번 낙찰하는분만 받아가요 (4)
오늘 낮에도 따뜻한 하루였네요 (3)
집중력이 좋아지면 뭐해 ㅋㅋㅋ (4)
공사장 소음 괴롭네요.... (8)
업체에서 물건사면 꼭 걸려오는 몇통의 스팸전화 (4)
언어폭력인 줄 몰랐던 4가지 말말말 (5)
반팔이 애매하군요 ㅎ (8)
투턱 어떻게 빼요? (5)
LG전자가 3분기 실적 발표했네요(오늘은 여기서 마무리). (6)
이력사,업무,학술 관련 악성 파일 유포 사례 3가지 (4)
미국 음주운전 처벌 (16)
밤에 모기가 많네요 (9)
목요일 직원식당 점심메뉴 (8)
코리아세일페스타, 다음달 1~15일 '득템마켓' 개최 (7)
'위드 코로나' 선언한 싱가포르, 하루 확진 5천명 역대 최다 (11)
만취 운전 인도 직진…10대 여성 쳐 숨지게 한 20대 입건 (10)
아랫층 여성 집 앞서 자위하고...옷 택배에 정액 뿌려 재포장한 20대男 (6)
욕조에 몸 담그고 강의한 교수, 카메라 켜져 그대로 들통 (4)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