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사랑하는 내 아들 파코에게

IP
2021.11.26. 07:24:47
조회 수
85
9
댓글 수
6
사랑하는 내 아들 파코에게




어니스트 헤밍웨이의 단편 소설 중
스페인 마드리드를 배경으로 한 '세계의 수도'에서는
'파코'라는 소년이 주인공으로 나옵니다.
그 가운데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

아버지와 갈등이 끊이지 않았던 아들이
어느 날 집을 나갔습니다.
오랜 시간이 지나도 돌아오지 않는
아들을 찾기 위해서 아버지는 마드리드로 가서
화해하기로 다짐을 합니다.

하지만 아들에게 연락할 길이 없었던 아버지는
많은 사람들이 보는 신문에 광고를
내기로 했습니다.

"사랑하는 파코에게,
내일 12시에 신문사 정문 앞에서
아버지를 만나러 오길 바란다.
아버지는 너를 이미 다 용서했다."

그다음 날 어떤 일이 일어났을까요?

신문사 앞에는 파코라는 이름을 가진
800명의 젊은이가 광고를 보고 저마다 아버지를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사실 파코는 '프란시스코'를 줄여서
부르는 이름인데 스페인에서는 아주 흔한
이름이었던 것입니다.

아버지의 광고를 통해 나온 800명의
젊은이를 통해 얼마나 많은 사람이 방황하고 있었는지
그리고 용서를 원하고, 기다리고 있는가를
알 수 있습니다.





꽉 묶인 매듭은
두 손으로도 풀기 어려울 때가 있습니다.
그러니 한 손으로 풀기란 더욱더
어려울 것입니다.

이처럼 용서란 두 사람 사이에 생긴
불편한 마음의 매듭을 함께 푸는 것입니다.
먼저 용서할 때 평안해질 것입니다.
external_image
공감/비공감
9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세인트파노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오늘은 비가 내리네요
할머니 무릎 꿇린 미용실 사장 “똑바로 살겠다” 자필 사과문 올려 (1)
"두고온 물건 있어" 열쇠수리공 불러 전 여친 집 열려다…
"서울대생 믿고 과외 맡겼는데…" 7살이 그린 피눈물 그림 (1)
전면등교 첫주 서울 학생 1090명 확진…조희연 "접종 확대 검토" (2)
강원 외국인유학생 69명이 여중생 1명을…최악 집단성폭행
"빌라 주차장에 대충 주차한 외부인...차 안 빼줘서 차로 막았다" (2)
11월말일 비도오고 아침부터 유쾌하지 않군요 (7)
11월에 마지막 날은 겨울비와 함께네요. (5)
11월의 마지막날 겨울비가 내리고있네요 !!!! (2)
11월의 마지막말이네요 (6)
비 오는 화요일 아침이에요 (7)
모임하려고 보니 분위기가 영 아니네요. (7)
처음으로 다나와 디알고 제품 당첨되었습니다^^ 써보니 좋던데요^^ (11)
아침부터 비군요 (8)
삼성병원방문 (7)
(인증)11월 모바일 개근 성공했네요. (18)
비가 내리는 11월의 마지막 날이네요. (6)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032명 입니다. (9)
비가 추적추적 내리네요 (6)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