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부처님 오신 날 가까운 절을 찾아가는 둘레길

IP
2021.05.19. 23:51:47
조회 수
351
13
비공감 수
6
댓글 수
9
연결된 글 36
연결된 글 안내
연결된 글도 함께 읽어보세요!
작성자가 연결한 다른 글로 바로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연결된 글의 제목을 클릭해보세요!
  1. 1
    2021.05.18. 16:35:08
  2. 2
    2021.05.17. 14:29:33
  3. 3
    2021.05.16. 15:48:14
  4. 4
    2021.05.13. 18:20:32
  5. 5
    2021.05.12. 18:52:41

5월의 두 번째 공휴일, 부처님 오신 날 아침

기분 좋은 늦잠을 즐기며 뒹굴뒹굴하고 있었던 어느 순간에

문뜩, 가끔 찾는 산책로 안내판 한 곳에서

사찰 이름 같은 것을 본 기억이 번뜩 떠올랐어요!

~(OoO)~



그래서 아침 산책길에 바로 그 안내판부터 찾아봤더니

제 기억이 틀리지 않았더군요.

~(OoO)~



하여, 뜬금없이 한 번 찾아가 보기로 했습니다.

~(^o^)~







아, 이쪽은 평소 자주 찾는 코스는 아니었는데요.

보시다시피, 운동 부족 다람쥐에게는 적잖이 힘이 듭니다.

~(ToT)~




자, 여기 이 이정표에서부터 2.5km

약사사로 향하는 방향은 지금껏

단 한 번도 밟아본 적이 없었던 코스입니다.

~(OoO)~










처음에는 완만한 오르막길이어서 큰 무리는 없었습니다.

하여 처음 500m 정도는 15분도 걸리지 않았습니다.

~(^o^)~



한데, 완만한 오르막길은 딱 여기까지

이제부터 조금 버거운 급경사가 반복되기 시작합니다.

~(@o@)~













중간에 잠시 편하게 걸어볼 만한 곳도 있었습니다.

반면, 제법 서늘한 기운이 감도는 길목도 한동안 걷게 되어서

나름 서스펜스 감성의 상상력도 즐겨봅니다.

~(^o^)~




여기까지, 절반까지는 별문제 없었습니다.

이 정도면 꽤 재미있는 코스라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o^)~



아, 그런데 제가 여기에서, 아이고

샛길로 꺾어 올라가는 이정표를 하나 그냥 지나쳤어요.

하여, 엉뚱한 방향으로 한참을 걸어가기 시작합니다.

~(@o@)~













그냥 아무 생각 없이 이곳저곳 둘러보며

스마트폰 카메라로 담아보는 재미에 푹 빠져서

신선놀음에 도낏자루 썩는 줄도 모르고 마냥 걸었습니다.

~(^o^)~




'어라? 그런데 여긴 어디?'

'뭐야? 뭐가 일어나고 있는 거지?'

40분 후, 이때서야 사태를 파악하고는 한참을 우왕좌왕

와이파이도 터지지 않는 길가에서

'뭐가 문제였지? 완벽한 직진이었는데…!"

하면서 무려 30분을 가까이 방황합니다.

~(ToT)~



'설마? 이정표를 놓쳤나?'라는 생각에

결국에는 왔던 길을 다시금 되돌아가기 시작해서

바로 전에 본 이정표가 있던 곳으로 거의 다 도착해서야

시야의 사각, 명암의 경계 끝에 걸쳐있던 이 녀석을 발견합니다.

~(ToT)~



하, 그냥 왼쪽으로만 한 번 꺾는 길이 아니라

곧바로 한 번 더 오른쪽으로도 꺾어 올라가는 콤보였어요!

~(ToT)~



완전히 지쳐버린 탓에

이때부터는 정말로 기진맥진했습니다.

~(@o@)~





10분 정도 더 급경사를 오르고 또 올라가서

마지막 이 친구에게까지 도착했을 무렵에

저 멀리에서 은은한 목탁 소리가 들려오기 시작합니다.

~(OoO)~




오르막길은 끝났습니다!

이제부터는 부처님의 자비 같은 내리막길만 계속 이어집니다!

~(^o^)~




그리고 드디어 전각의 지붕들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o^)~




이 코스는 사찰의 바로 뒤쪽에서부터

한참을 돌아서 들어가게 만들어진 산길이었는데요.

하여, 저 커다란 부처님의 뒷모습부터 올려다볼 수 있었습니다.

~(^o^)~










아, 저는 최대한 본전에서 떨어져서

입구 주변에서만 잠시 머물다가 바로 돌아왔어요.

~(OoO)~


스님의 담백한 미성과 정결한 목탁 소리를 더 가까이에서 듣게 된다면

아차 하는 순간에 마음속에 품은 속된 욕망의 덩어리가

싹 정화되어 버릴지도 모르니까요.

~(+_+)~


하여, 경내로는 더 접근하지 않고 최대한 몸을 사렸습니다.

~(^o^)~








모두가 마스크를 쓴 채로 진행하는 법회의 어려움을

잠시 위트 있게 표현하신 부드러운 말씀도 듣기 좋았는데요.

제가 발길을 돌릴 무렵 들려온 108 번뇌, 방울 소리, 종소리

덕분에 되돌아가는 발걸음은 한층 더 편했습니다.

~(^o^)~














- PS.1 -

둘레길이라는 말의 뜻이

그냥 산길이나 다름없는 건 줄은 정말로 몰랐습니다!

~(ToT)~









- PS.2 -

아, 다행히도 제가 마음속에 품은 거대한 욕망의 덩어리

탐욕의 구슬 조각은 100% 정화되지 않았습니다!

~(^o^)~ 



*~(^o^)~*


공감/비공감
13 6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다람쥐세븐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비 소식이 있네요
7월의 마지막 주말에 인사드립니다.
마카롱 좋아하시나요~! 제주마카롱 입니다. (2)
모바일 출석체크 300일 달성 (7)
덥네요 (3)
7월 마무리^^# (3)
날씨 폭염특보 완화..월요일까지 전국 비 (6)
워크앱.... (1)
금요일의 마무리~ (3)
덥고 찌는게 밤에도 버티기가 힘드네요 (3)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3)
벌써부터 가을이 생각납니다 (3)
방금 비 내렸는데... (7)
더워서 바나나 우유바 사 먹었네요. (6)
요즘 너무 더워요 (4)
금요일을 마무리하며 (4)
오늘 저녁은 올림픽 경기가 별로 없네요.. (3)
드디어 여름 휴가가 다가왔네요 (2)
다나와로 금요일 하루 마무리합니다. (4)
오늘도 많이 더웠네요 (3)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