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덩굴식물 터널에 조롱박이 엄청 많이 열렸네요.

IP
2021.08.18. 23:54:12
조회 수
220
15
비공감 수
2
댓글 수
12

 지하철 타러 가는 길목에 금속으로 만든 아치형 덩굴식물 터널이 있습니다. 평소에는 덩굴식물 터널에 관심이 없어서 그냥 지나쳤었는데 오늘은 덩굴식물 터널에 무엇이 심어져 있는지 궁금해서 터널 안쪽으로 들어가 봤습니다. 놀랍게도 지금은 잘 볼 수 없는 조롱박이 엄청 많이 열려있었습니다. 



예전 제가 어렸을 때 강원도가 고향이신 외할머니는 작은 마당에 늙은 호박과 조롱박을 심으셔서 가을이 되면 덩굴을 제거하고 늙은호박과 조롱박을 수확하셨었습니다. 늙은 호박은 햇볕이 들지 않는 서늘한 곳에 보관하다가 겨울이면 속을 파내서 씨앗은 깨끗하게 씻은 뒤 말려서 간식으로 먹었고 늙은 호박은 푹 삶아서 찹쌀 넣고 호박죽을 끓여 드셨었습니다. 수확한 조롱박은 반을 갈라서 씨앗은 파내고 조롱박 속은 잘라서 채를 썰어 무쳐 먹기도 하고 볶아 먹기도 했습니다. 속을 파낸 조롱박을 냄비에 넣고 충분히 잠기도록 물을 부은 다음 소금 1 수저를 넣고 끓이셨습니다. 소금을 1 수저 넣고 끓이면 조롱박이 더 단단해진다고 합니다. 잘 삶은 조롱박은 꺼내서 찬물에 담가 열을 식혀주고 호롱박 속은 수저로 한 번 더 긁어 내고 호롱박 겉면을 작은 칼을 사용해서 껍질을 벗겨낸 다음 그늘에 잘 말려서 표주박(요즘으로 치면 바가지)을 만드셨었습니다. 


오늘 덩굴식물 터널에 열린 조롱박을 보니 돌아가신 외할머니 생각도 나고 어린 시절 추억들도 떠오르네요.  

공감/비공감
15 2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성식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날씨 내일 비 그치고 찬바람..일요일 체감 영하권 (1)
빨간색 포인세티아 꽃을 담아봤습니다. (1)
비오는 금요일 (1)
결국방영이네여
금요일의 마무리~ (3)
제주도 여행 가볼만한곳 추천 부탁합니다. (1)
시간이 벌써 이렇게 되었네요. (5)
스마트패드 배터리 교체했네요 (12)
주말앞의 금요일!!! 하루가 금방가는것같네요 (3)
모레부터 초겨울이네요 (6)
닭 비린내를 맡았더니 계속 식욕이 없네요. (4)
오늘 아침 10시 모더나 2차접종후 10시간 경과 되었네요. (10)
백신덕분에 동네병원도 바글바글.. (7)
오늘도 벌써 이시간이네요. (5)
독점 중국요리집 연락처에서 삭제 (11)
모처럼 잠을 설치다 ㅎ (4)
행운의 우산 ㅎ (8)
퀘이사존에서 RX6600 출시 기념으로 특가 이벤트 한다네요. 오늘 밤. (12)
절대 데워먹으면 안 되는 음식 5 (10)
속는 셈 치고 샀는데, 속았네요 (6)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