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휴식 없는 38년의 사랑

IP
2021.09.27. 07:43:48
조회 수
185
13
댓글 수
12
휴식 없는 38년의 사랑




1970년, 당시 16세 소녀 '에드워드 오바라'는
인슐린 부작용으로 혼수상태에 빠지더니
안타깝게도 식물인간이 되었습니다.

에드워드는 의식을 잃기 전 엄마에게 말했습니다.
"엄마, 내 곁을 떠나지 않겠다고
약속해 줘요."

엄마는 딸의 손을 꼭 쥐면서 말했습니다.
"물론이지, 엄마는 절대로 널 떠나지
않을 거야."

의사는 에드워드가 6개월을 넘기기 힘들 거라며
마음의 준비를 하라고 했지만, 엄마는 포기하지 않았고
딸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엄마는 종기나 욕창이 생기지 않도록
두 시간마다 딸의 몸을 뒤집어 주었습니다.
네 시간마다 딸의 혈액을 채취해 혈당을 체크하고
인슐린을 주사했습니다.

그리고 매일 12번에 걸쳐 음식을
튜브로 주입해 주고 대소변을 처리해야 했으며
한 번에 2시간 이상 잠들지 못하고
쪽잠을 자며 딸을 돌봤습니다.

무려 38년 동안 어머니는 식물인간이 된 딸을
그렇게 돌보며 약속을 지켰습니다.

하지만 시간의 흐름은 너무도 무정했습니다.
에드워드를 38년 동안 쉬지 않고 지키던 엄마는
몸이 늙어 쇠약해졌고, 2008년 팔순을 넘긴 엄마는
딸 곁에서 손을 꼭 잡은 채 에드워드의 여동생 콜린에게
언니를 부탁한 후 숨을 거뒀습니다.

영원히 네 곁에 있겠다는 엄마의 약속은
이렇게 동생 콜린에게 이어졌습니다.

콜린은 엄마의 약속을 이어받아
언니를 지극 정성으로 돌봤고,
에드워드는 그 후 4년을 더 살다
세상을 떠났습니다.





"엄마는 절대로 널 떠나지 않을 거야."
휴식 없는 사랑으로 엄마는 마지막 순간까지
이 약속을 지켰습니다.

어머니의 사랑은 가장 완전하며,
가히 희생적이고 영원하고
숭고합니다.


따뜻한하루


공감/비공감
13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세인트파노 님의 다른 글 보기

1/8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423명 입니다.
모바일 연속 출석체크 300일 인증합니다. (12)
맑은 날씨의 일요일이네요 (1)
아침기온이 아주 조금 오른것 같네요 (2)
델타 후속 변이 'AY.4.2' 영국 이어 미국·이스라엘에도 등장해 (4)
코로나19 화이자 백신 아동 접종 안전할까…美 FDA “실보다 득 많다” (3)
내가 다 망쳤어 (3)
중국, 가상화폐 채굴을 '도태산업'으로 분류...없애기로 (3)
맑은 날씨에 일요일이네요. (5)
이번주 2주 연속 5위(다음주 일정) (4)
쌀쌀한 일요일 아침이네요. (3)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3)
일요일에 인사드립니다. (2)
10월 4주차 주간랭킹 100에서 31주째 1위를 했습니다 (7)
날씨 내일도 쾌청한 가을..큰 일교차 유의 (8)
대부분 녹색을 띠고 있지만 단풍이 들어가고 있는 나무도 있네요 (5)
황희찬 4호골 영상 (9)
토요일의 마무리~ (8)
물가 엄청 올랐네요.. (10)
쿠팡 와우 회원가입을 해서 쿠팡 플레이 보는데 (3)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