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이거 버리면 손해! 고무장갑

IP
2021.10.20. 11:51:27
조회 수
320
17
댓글 수
13

안녕하세요 ~~ 오늘은 꾸리꾸리 한 냄새가 폭발하는 고무장갑과 왔어요. 매일매일 저와 함께한 친구였는데 우리 사이 어쩌다 이렇게 된 거죠? 산뜻하고 설레던 처음은 먼 과거 같아요ㅠㅠ

설거지하고 핸드폰을 하는데 어디서 자꾸 이상한 냄새가 올라와서 보니… 제 손에서 나는 냄새였던 거 있죠!!!! 혹시 저와 같은 경험을 하신 분이 계신가요? 그러면 정든 고무장갑과의 권태기를 끝낼 완벽한 냄새 제거 방법, 지금 시작해 볼게요~!

자 우선 흐르는 물로 헹군 고무장갑 안에 찬물을 3분의 1 정도 채워주세요. 그리고 이 안에 손 세정제를 한번 짜서 넣어주면 된답니다. 그다음에는 세정제나 물이 흐르지 않게 손목 부분을 집게로 막아주세요.

고무줄로도 고정할 수 있어요. 이제 열 손가락 사이사이의 꾸리꾸리 한 냄새가 제거되도록 흔들어주세요. 흔든 다음에는 10분 정도 두면 돼요~ 혹시… 집게나 고무줄이 없으시다면 다른 방법으로도 할 수 있어요!!! (≥∀≤)/

대야에 찬물과 손 세정제를 섞어 비눗물을 만들어주시고 그 안에 장갑을 퐁당 넣어 주세요. ٩(ˊᗜˋ*) و  이 상태로 5분, 겉의 부분도 5분 담가주시면 겉과 속 빤딱빤딱 향기롭고 세균까지 제거된 고무장갑을 만날 수 있어요. 아 참! 흐르는 물에 잘 헹구는 거 잊지 마세요!!

매일 손 씻을 때 사용하던 손 세정제, 고무장갑에 활용하니 딱이죠? 이렇게 세척한 고무장갑을 아무렇게나 말리면 다시 악순환이 반복된답니다. 그러니 바람이 잘 통하는 곳을 찾아 고무장갑의 겉과 속을 모두 말려주세요. ♥‿♥

햇빛이 쨍쨍한 곳에 오래 둔다면 고무장갑의 색이 변하거나 고무가 상할 수 있으니 주의하세요~ 다시 사용할 때는 고무장갑 안쪽에 베이비파우더를 뿌려두면 좋아요. 그렇게 하면 오랜 시간 설거지를 해서 습기가 차도 쉽게 벗을 수 있어요.

혹시 구멍이 나서 어쩔 수 없이 버려야 하는 고무장갑이 있나요? 그럴 때는 고무장갑을 잘라서 군데군데 활용할 수 있어요! 우선 튼튼한 고무밴드처럼 사용할 수 있는데요. (っ˘ڡ˘Σ)  사용하다 보면 점점 얇아져 끊어지는 고무줄과 달리 고무장갑을 잘라 만든 밴드는 아주 질겨서 잘 끊어지지 않아요.

이 밴드는 식탁 매트나 요가 매트 등 돌돌 만 것들을 보관할 때 좋답니다. 밀봉 집게가 없는 경우, 과자나 봉지 형태로 된 식재료도 이렇게 고정시킬 수 있어요. 그리고 미끄러운 도마를 고정할 때도 사용할 수 있어요~

도마 양쪽 끝에 고무장갑 밴드를 끼우면 상상만 해도 아찔한 도마 미끄러짐을 완벽 방지할 수 있답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잘라낸 밴드나 손가락 골무를 옷걸이에 끼우면 옷이 잘 미끄러지지 않아요. 대신 여름에는 고무가 눌어붙을 수 있으니 주의해 주세요. Σ٩(ㅇДㅇ)۶

이렇게 활용이 어려울 만큼 냄새가 심하거나 찢김이 심하다면… 어쩔 수 없이 쓰레기통으로 가야 하는데요. 고무장갑은 재활용이 어렵기 때문에 종량제 봉투에 넣어 일반 쓰레기로 버려주시면 돼요.

합성 고무로 만든 고무장갑은 분해되는 데 오랜 시간이 걸린다고 하는데요. 천연고무로 만든 건 대략 1개월 전후가 지나면 흙으로 생분해가 되어 더 친환경적이라고 하네요.

공감/비공감
17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너무 힘든 한주를 보냈네요. (1)
부스터샷 맞은 분 있나요? (2)
월급 17.6년 꼬박 모아야 서울 내 집 마련..文정부서 7년 늘었다 (1)
어느덧 12월이 코앞이네요.. (2)
11월 3주차 DPG 미션 발표 (3)
당진 ‘이더리움’ 채굴장에서 불...전선 과열이 원인인 듯 (2)
테슬라 대항마로 불린 '리비안', 거품이었나 (3)
늦은 알리에서 생긴일 럭키박스 수령 (6)
[당첨자 발표] 이거이거 맘에 든다에 한표 던져 주세요 (9)
"내 돈 아닌데 그냥 써"...한국전통 궁중한복 패션쇼, 안동시 혈세 퍼주기 '논란' (4)
"내 월급만 빼고 다 올랐네"…치킨 피자 버거 가격 다 올랐다 (2)
병행수입 정품이라더니‥알고 보니 "짝퉁" (3)
“볼펜 던지고 막말” 극단선택 간호사 남친 ‘태움’ 증언 (3)
전기버스 봤어요. (6)
신체 특정 부위에…금괴 ‘15㎏’ 숨겨 밀반입한 60대 (1)
월요일 오전이 지나갔네요. (3)
화기 없이도 만들어 먹을 수 있는 면 제품도 있네요 (1)
직장생활 진짜로 이런가요? (9)
벌써 월요일이네요 (6)
2021발롱도르 수상자발표 29일 오후8시30분(프랑스)이네요 (2)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