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다나와 가격비교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아빠는 저녁 먹고 왔다

IP
2024.02.11. 07:35:36
조회 수
254
6
댓글 수
6

공유하기

레이어 닫기

지금 보는 페이지가 마음에 든다면
공유하기를 통해 지인에게 소개해 주세요.

로그인 유저에게는 공유 활동에 따라
다나와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자세히 >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아빠는 저녁 먹고 왔다




저는 40대 중반으로 초등학교에 다니는 자녀들도 있습니다.
가끔 저희 자녀들을 볼 때마다 지금은 돌아가신
아버님 생각이 나네요.

제가 초등학교 4학년의 되었을 때 아버지의
갑작스러운 사업이 실패로 우리 가족들은
한동안 가난과 배고픔과 추위를 겪어야 했던
시절이 있습니다.

그렇게 산동네를 전전하던 시절 막노동을 마치고
집으로 오던 아버지는 언덕 위에서 아빠를 기다리는
저의 모습만 봐도 힘이 나고 좋았다고 합니다.

하지만 저는 그때 아직 어렸고
아빠를 보면 항상 배고프다고 칭얼거리던
철없는 어린아이였습니다.

어느 날 저의 칭얼거림을 이기지 못한 아버지가
동네 작고 허름한 식당에서 사주신 국밥 맛은
지금도 잊을 수 없을 만큼 맛있었습니다.
그런데 아버지는 그 맛있는 국밥을
제 몫만 시키더군요.

"어서 먹어라. 아빠는 저녁 먹고 왔다."

전 그 말씀을 철석같이 믿고 국밥을 맛있게 먹었습니다.
그렇게 부른 배를 안고 잠시 화장실을 다녀오자
아버지는 제가 먹고 남긴 국밥 국물과
밑반찬을 드시고 계셨습니다.

"음식 남기기가 아까워서 그러는 거야."

멋쩍게 말씀하시던 아버지의 모습을
그때의 아버지와 비슷한 나이가 된 지금도
잊을 수가 없습니다.



원인이 있으면 결과가 있고, 주는 것이 있으면 받는 것이 있듯이
사람들은 흔히 세상 어떤 것도 공짜는 없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그것이 합리적이고 현명하다고 합니다.

하지만 아무런 조건도 이유도 없는 희생이 있고,
아무것도 받지 않으면서 주기만 하는 배려도 있습니다.
바로 자식을 사랑하는 부모님의 마음입니다.
비록 합리적이지 않고 현명해 보이지도 않지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랑입니다.


external_image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현재 다나와 사이트 오류 있으신 분?? (3)
야밤에 산책다녀왔어요
초여름 날씨 낮기온 30도 큰 일교차 주의 (1)
봄하면 생각나는꽃... (3)
감기 기운이... (4)
저녁 산책 갔다가 화분에 심어진 팬지 꽃이 예뻐서 담아봤습니다. (6)
퇴근엔 치킨이지~ (4)
오늘 일 많이 했네요. (4)
봄도 이젠 끝물인가 싶네요. (7)
오늘 배달로 먹은 중국음식입니다 (5)
송골매가 천연기념물인가 보네요 (4)
화단의 꽃구경을 해 봅니다 (3)
선풍기 꺼냈습니다! (6)
2024년 한국영화 개봉 예정작 (4)
더울때는 역시 아이스크림이네요. (7)
병원 다녀와서 ~ (4)
범죄도시4, 해외 164개국에 선판매 (5)
카페 업주들이 '카공족'을 퇴치하는 법 공유 (6)
혹시 증상 아시는 분? (2)
푸근하게 채워지는 곳간 (2)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