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다나와 가격비교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할머니가 되면 짓고 싶은 나만의 집

IP
2024.02.15. 23:08:28
조회 수
346
13
댓글 수
12

공유하기

레이어 닫기

지금 보는 페이지가 마음에 든다면
공유하기를 통해 지인에게 소개해 주세요.

로그인 유저에게는 공유 활동에 따라
다나와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자세히 >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할머니가 되면 짓고 싶은 나만의 집

앞으로 몇 년 안에 아이들은 차례차례 독립을 할 테고
그러면 분명 허전할 것이다.
넓지 않은 이 집도 텅 빈 듯 느껴질지 모른다.
그때가 되면 이 집을 좀 더 외부로 오픈하는 것도 좋을 것 같다.

내가 자란 집은 옛날 농가 구조여서 넓은 ‘봉당’이 있었다.
바닥이 시멘트로 되어 있어서 농사일을 하다
진흙이 묻은 발로도 다닐 수 있었다.
테이블과 의자, 겨울에는 스토브를 갖다 놓고
그곳에서 식사도 하고 가벼운 손님 접대도 했다.
반은 집 안이고 반은 집 밖인 듯 한 애매한 영역. 그게 무척 좋았다.

집의 일부를 신을 신고 올라갈 수 있는 봉당처럼 만들어
언제나 사람들이 편하게 찾아올 수 있는 집으로 만들면 재미있을 것 같다.
식물도 많이 가져다 놓고, 책장을 나란히 세우고, 작은 부엌도 만들고.
그런 생각을 하니 즐겁다. 이 꿈도 실현할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가네코 유키코 저, <50, 이제는 하고 싶은 일을 하며 오늘을 산다> 중에서

여러분에게는 노년을 보내고 싶은 꿈의 집이 있나요?
나만의 개성이 가득 담긴 오롯이 나를 위한 집,
꿈꾸는 것만으로도 행복 바이러스가 솟아오릅니다.


external_image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최신 글 전체 둘러보기
1/1
부분 무이자
와 야구 재밌네요 ㅋㅋㅋㅋㅋㅋㅋ
수요일은 딱맞춰 출근했었네요. (1)
주말 먼지 해소하는 비 소식 (1)
오늘의 야식. (3)
어제도 바쁜 하루였네요. (3)
오늘은 교육을 받고 왔네요. (2)
금요일 마무리 합니다. (3)
다이소 구입..
이팝나무 꽃도 보기 좋군요 (3)
활짝 핀 모란꽃을 담아봤습니다. (3)
MSI MAG 271QPX QD-OLED 360 WQHD 사용기 입니다. (3)
오늘도 바쁜 하루였어요. (2)
역시 한국. (2)
전시회에 가려고 연차, 반차 신청했네요. (3)
오랜만에 명륜진사갈비에서 고기 먹었습니다. (5)
여기저기 꽃이 많이 피었네요 (4)
오늘 북한산 백운대 (ft. 미세먼지) (3)
피곤함이 강하게 느껴지는 불금의 밤이네요. (5)
주말이네요 (2)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