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주간 가격동향] CPU는 본체값 올리고, RAM은 본체값 내리고

다나와
2019.03.15. 20:01:02
조회 수
 7,578
 8
댓글 수
 7


*편집자 주 : 다나와 주간 가격동향은 PC, 가전제품 등 소비자들이 다나와에서 주로 검색하고 소비하는 주요 항목의 실제 판매가격, 판매량 동향을 수집하여 분석하는 콘텐츠입니다. 모든 자료는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에서 운영하는 소비형태통계시스템 '다나와리서치'에 수집된 수치를 바탕으로 합니다. 독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9세대 CPU가 심상치 않다. 일부 모델은 재고 부족에 거래량도 뚝 끊겼다. 폭락이 뭔지 몸소 보여주고 있는 RAM의 경우, 지난주 5만 원 중반에 이어 이번 주엔 4만 원대로 떨어졌다. 엔비디아 지포스 GTX 1660 Ti는 36만 원 정도로 무난하게 출발했다. 그밖에 각 부품들의 실제 판매 가격은 어느 정도인지 2019년 3월 2주 차 주간 가격동향을 통해 알아보자.


1. 종목 선정 = 해당 주간에 이슈가 될만한 변화가 있는 종목(제품군)

2. 평균 판매가격 = 해당 기간의 총 판매액 ÷ 해당 기간의 총 판매량

3. 다나와리서치에 집계되는 판매액은 실제로 사용자가 상점에 지급한 가격이다.

4. 등락여부 · 등락률(%) · 등락폭(\)은 최근 2주간의 수치를 기준으로 한다.




CPU


▶ 인텔 CPU : 공급 부족 사태 심화될듯, 용암에 들어간 9세대 (열외자 9600K)

external_image

▲ 9700K는 곧 9900K 뺨을 때릴 기세


인텔 CPU는 연초 진정되는 듯했던 공급 부족 사태가 다시 시작되며 9세대의 가격이 오르고 있다. (관련뉴스 : 인텔 CPU 공급난, 2분기에도 해소 안 되나)


주목할 것은 코어 i7-9700K이다. 재고가 거의 없어서 그런지 거래량도 뚝 끊겨버렸다. 워낙 귀하신 몸이다 보니 한 주 만에 10만 원 이상 급등해, 조금만 더 가면 코어 i9-9900K에 맞먹을 정도가 되었다. 여기에 코어 i5-9400F 또한 3주 연속 상승세를 보이며 평균판매가격이 25만 원대까지 올라섰다. (다행히도 이 기사가 올라가는 시점에는 약간 내려갔다)


한편, 이번 가격동향부터는 인텔 8세대 코어를 통계에서 제외한다. 인텔 8세대 제품군은 9세대 프로세서가 점차 보급되면서 판매량이 많이 줄어들었다. 


external_image

▲ 9세대 프로세서 중에선 그나마 i5가 착하다



▶ AMD CPU : 은근히 오르는 중

external_image

▲ 은근~하게 오르고 있다


인텔 CPU 가격상승과 더불어 올해 들어 AMD CPU 또한 전체적으로 가격이 오르고 있다. 인텔 CPU가 좀처럼 가격이 안정화되지 못하자, 해당 수요가 AMD CPU로 몰렸고 이에 자연스럽게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라이젠 5 2400G의 경우 1만 1,772원이 올라서 18만 원대까지 뛰었다. 이는 지난 9월 가격동향 집계 이후 처음으로, 지난해 라이젠 5 2400G의 하반기 평균판매가격은 15만~16만 원 정도였다. 


external_image



RAM (시스템 메모리)


▶ RAM : 8GB가 4만 원대!!

external_image

▲ PC4-21300 스펙이 유통량에서 PC4-19200을 압도하며, 판매가격도 더 저렴해졌다


그래도 메모리 시장은 긍정적인 방향으로 흐르고 있다. 삼성전자 DDR4 8G PC4-21300 메모리의 가격이 드디어 통계에서도 4만 원대에 진입했다. 한주 만에 등락 폭 -14.17%를 기록하며, 4만 8천 원대로 가격이 내려앉은 것. 지난 9월 평균판매가격이 7만 원 후반대였다는 것을 생각하면 6개월여 만에 거의 반 토막이 났다.  


이러한 가운데, 해외 주요 IT매체에 의해 2분기 이후부터 메모리 가격 하락 폭이 줄어든다는 전망이 나왔다. 삼성전자가 D램 재고를 줄이기 위해 1분기엔 가격대를 대폭 낮췄지만, 이러한 재고정리가 4월 초에는 끝난다는 것이다.


external_image

▲ 4만 원대 진입!!




메인보드


▶ 인텔 칩셋 메인보드 : 왕위 계승 중입니다. 아버지 (SYSTEM : 왕위 계승에 실패했습니다)

external_image

▲ B365의 등장으로 B360의 입지가 점점 좁아지고 있지만 아직은 B360이 판매량에서 압도적이다


external_image


인텔 칩셋 메인보드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가격 변동이 거의 없다. 최근 출시된 B365는 판매량이 늘어나는 추세가 더딘 편으로, 아직 판매량은 B360 칩셋 메인보드가 월등하다. B365의 경우 B360과 평균판매가격은 거의 비슷하지만, PCI-E 레인 수가 12개에서 20개로 늘어났고, 윈도우 7 운영체제를 지원한다는 특징이 있으니 구매에 앞서 참고하자.



▶ AMD 칩셋 메인보드 : 언제 사도 괜찮아요~ 늘 같은 자리에 있으니까요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AMD 칩셋 메인보드 또한 지난주와 비교해 마찬가지로 큰 변화가 없다. 워낙 소폭으로 가격이 움직이는 카테고리라서 언제나 비슷한 가격대에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그래픽카드


▶ Nvidia 그래픽카드 : 인싸템의 등장, GTX 1660 Ti

external_image


이번 주부터는 GTX 1660 Ti가 통계에 추가된다. 3/3~3/9 기준, GTX 1660 Ti는 평균판매가격은 36만 8,750원을 기록했다. 튜링 아키텍처 기반의 차세대 메인스트림 급 모델인 만큼 소비자의 반응도 뜨거운데, 다나와 인기상품 상위권의 상당수가 GTX 1660 Ti 그래픽카드이기도 하다. 게다가 출시 초기 특가이벤트가 진행되면서 많은 유저의 관심이 몰리기도 했다.


이러한 가운데, 엔비디아 그래픽카드는 전체적으로 큰 변동 없이 지난주 가격을 고수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다만, GTX 1660 Ti가 시장에 안착하고, GTX 1660 출시가 임박함에 따라 향후 가격이 변동될 가능성이 크다.


external_image



▶ AMD 그래픽카드 : 여기가 게임 쿠폰 맛집입니까?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AMD 그래픽카드는 변화가 크지 않다. 경쟁제품인 GTX 1660 Ti에 대비해서 RX 590이 가격을 슬금슬금 내리는 것이 그나마 관전 포인트다. 라데온 VII은 가장 고가의 제품이 소량 판매되며 평균치를 끌어올렸다.


아울러, 최근 엔비디아나 AMD 그래픽카드를 구매하면 게임 쿠폰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이 늘어남에 따라 이에 관심을 두는 소비자들이 많다. AMD의 경우 ‘레지던트 이블 2’, ‘디비전 2’, ‘데빌 메이 크라이 5’와 같이 유저들에게 대작이라고 평가를 받는 게임이 주를 이루고 있으니 참고하자.

    



SSD : 사정권으로 내려오는 NVME, 그리고 고용량 SSD


external_image

▲ NVME SSD의 가격이 아주 조금씩 내려가고 있다


external_image


SSD는 5주간의 추세를 보면 대부분 -1~2% 정도로 아주 약간씩 내려가는 중이다. SSD의 경우 지난 3분기와 4분기 들어 가격이 크게 하락한 바 있다. 3D 낸드 플래시의 생산량은 꾸준히 느는데 시장 침체로 인해 오히려 수요는 줄어들었고, 여러 글로벌 업체가 시장점유율 확보를 위해 치열한 가격경쟁을 펼친 탓이다. 


이에 따라 고용량 SSD의 가격도 많이 하락해, 앞으로 고용량 SSD의 비중이 대폭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실제로 지난 9월 이래 가격동향을 보면, 2.5인치 SATA 1TB는 30만 원 수준에서 현재 21만 원대로 내려왔고, NVME 500GB는 24~25만 원에서 17만 원대로 내려왔다. 




HDD : 언제 사더라도 손해는 안 본다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요즈음 HDD의 경우, 일부 품목의 특정 제품(고급스펙의 특수한 제품, 또는 최저가 제품)이 많이 판매돼 통계수치가 오르락내리락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번 주는 오랜만에 전 품목 모두 큰 변동 없이 이전 가격을 유지하는 모습이다. 그나마 눈에 띄는 것은 8TB 제품군이지만 이 또한 모든 제품의 가격이 동시에 오르는 것은 아니다.


실제로 지난 9월부터 가격동향을 통해, 다른 부품과 달리 HDD는 일정한 가격대를 쭉 유지하는 것을 살펴볼 수 있다. 구매한 제품의 시세가 일주일 만에 크게 떨어지는 식의 뒤통수를 맞을 일은 거의 없는 셈이다. 



기획, 편집 송기윤 iamsong@danawa.com

글 조은지 news@danawa.com 

(c)가격비교를 넘어 가치쇼핑으로, 다나와

공감/비공감
2년이 지난 게시물의 경우, 공감과 비공감 선택이 불가합니다.
8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저작권 안내
크리에이트 커먼즈 저작자 표시 필수 상업성 이용 불가 컨텐츠 변경 불가
저작권 안내
저작권 표시 필수
상업성 이용 불가
컨텐츠 변경 불가
* 본 내용은 위의 조건을 충족할 시, 별도의 허가 없이 사용이 가능합니다.

관련 브랜드로그

1/1
최신 가격동향 전체 둘러보기
1/1
메모리 가격 착해지고, 그래픽카드는 최고가 갱신했던 5월 [월간 가격동향] (9) 다나와
가상화폐가 불러온 거대한 나비효과 [월간 가격동향] (7) 다나와
산으로 가는 그래픽카드와 메모리 가격 [월간 가격동향] (10) 다나와
인텔 CPU 가격 대폭 하락, 램과 그래픽카드 가격에 발목 잡혀 [월간 가격동향] (13) 다나와
2020년 PC부품 시장의 가격동향과 기술동향을 한 번에 알아보자 [2020 연간 가격동향] (15) 다나와
CPU 시장 휘어잡은 AMD가 웃지 못하는 이유… 만들자마자 다 팔려서 '재고 부족' [월간 가격동향] (17) 다나와
가성비의 인텔, 성능의 AMD로 뒤바뀐 처지, CPU제품 전반적인 가격하락 [월간 가격동향] (21) 다나와
성능 향상된 차세대 CPU, 그래픽카드 등장! 기존 세대는 대체로 가격 하락 중 [월간 가격동향] (12) 다나와
가성비로 왕좌 넘보는 코어 i5-10400. 재고 부족이 뼈아프다 라이젠5 3600 [월간 가격동향] (6) 다나와
가성비형 PC본체 구매하기에 딱 좋은 시즌, 메모리-SSD-HDD 대폭하락중 [월간 가격동향] (9) 다나와
오랜만에 불붙은 CPU 시장, SSD와 HDD는 가격 하락 중 [월간 가격동향] (7) 다나와
10900K와 3300X의 가격이 산으로 간 까닭은? [월간 가격동향] (165) 다나와
CPU-램-SSD 가격 전반적인 하락세 [주간 가격동향] (17) 다나와
인텔 vs AMD 세기말 가격 세팅 눈치싸움에 소비자 이득 예상 [주간 가격동향] (4) 다나와
인텔 차세대 CPU 공개 앞두고 막판 가격 경쟁 점화 [주간 가격동향] (3) 다나와
9500F 제정신 돌아오는 중, SSD 등 가격 소폭 상승중 [주간 가격동향] (2) 다나와
위기에 믿을 건 삼성 뿐? 재고 확보로 가격 정상화한 3950X [주간 가격동향] (2) 다나와
들쑥날쑥하는 거래가격, 지각변동 앞둔 CPU 시장 [주간 가격동향] (1) 다나와
CPU + RAM 가격 출렁이는 가운데, 가격 상승 억제하는 일부 품목 위주로 인기 상승 [주간 가격동향] (8) 다나와
코로나19 영향? 중국발 부품 위주의 카테고리에서 가격대가 약간씩 상승 [주간 가격동향] (2) 다나와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