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VMware, ‘VMware Anywhere Workspace’로 포괄 보안 가능한 원격 근무 지원한다

2021.06.10. 14:32:06
조회 수
 195
 1

VMware는 6월 9일 오전, 줌(Zoom)를 통해 기업이 분산된 인력을 위한 근무환경을 구축하는데 주목해야 할 기술 트렌드를 비롯해 어디서나 안전한 근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원격 근무 솔루션 ‘VMware Anywhere Workspace’과 보안 혁신 트렌드를 발표하는 웨비나를 개최했다.

이 날 행사는 샨카 아이어(Shankar Iyer) VMware 수석 부사장 겸 엔드유저컴퓨팅 부문 총괄 사장, 릭 맥엘로이(Rick McElroy) VMware Carbon Black 프린서플 사이버보안 전략가, VMware 코리아 전인호 사장, VMware 코리아 엔드유저컴퓨팅 부문 김병철 상무 등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 샨카 아이어(Shankar Iyer) VMware 수석 부사장 겸 엔드유저컴퓨팅 부문 총괄 사장
▲ 샨카 아이어 VMware 총괄 사장이 지난 5월 발표된 VMware의 ‘VMware Anywhere Workspace’를 소개했다.


기업의 분산 근무와 원격 및 자택 근무는 시대의 흐름에 따라 도입되어 왔지만,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로 인해 급격한 변화와 함께 가속화된 것은 자명한 사실이다. 지난 5월 발표된 VMware의 ‘VMware Anywhere Workspace’는 이러한 원격 근무를 어디서나 안전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사무실 출근과 원격 근무 전체를 아우르는 하이브리드 모드의 보편화에 앞장선다. 또한 전 세계 어디서나 분산된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하고자 하는 기업을 효과적으로 지원한다.

‘VMware Anywhere Workspace’는 직원들이 디바이스, 장소, 네트워크 등에 구애받지 않고 스마트한 환경에서 업무 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전통적인 인프라와 소프트웨어 기반 인프라, 애플리케이션 기반 아키텍처 등 다양한 신기술들이 복합적으로 제공되는 멀티모달(multi-modal)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분산된 엣지 환경에서 더욱 광범위하고 효과적인 보안을 제공하여 사용자가 모든 장치에서 원하는 애플리케이션에 안전하게 액세스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워크플로우, 규정 준수, 성능에 대한 지능형 관리를 바탕으로 자동화된 근무환경을 제공해, IT 팀이 간편하고 신속하게, 효율적이면서 한층 현대적인 방식으로 업무 수행을 지원할 수 있다.

‘VMware Anywhere Workspace’는 ‘VMware Workspace ONE’, ‘VMware Carbon Black Cloud’, ‘VMware SASE’ 세 가지 솔루션을 통합하여 구축한 솔루션이다. ‘VMware Workspace ONE’은 통합 엔드포인트 관리, 데스크톱 및 애플리케이션 가상화, 다양한 직원 경험, 생산성, 보안 기능 등을 지원하고, ‘VMware Carbon Black Cloud’는 클라우드 기반의 엔드포인트 및 워크로드 보안을 제공한다. ‘VMware SASE’ SD-WAN 기능을 클라우드 웹 보안, 제로 트러스트 네트워크 액세스(ZTNA), 방화벽 등 클라우드 보안 기능과 결합해 전 세계의 네트워크 거점(PoP)에서 서비스 형태(as-a-service)로 제공한다.

VMware Anywhere Workspace의 가장 큰 이점은 각 솔루션의 고유한 기능을 통합해 지속적이며 철저한 계획 수립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예를 들어 VMware Carbon Black Cloud와 VMware Workspace ONE은 물리적 및 가상 엔드포인트 관리와 보안 기능을 통합적으로 제공하고, VMware Workspace ONE과 VMware SASE는 전 세계의 PoP에서 ZTNA를 제공한다.

▲ ‘VMware Anywhere Workspace’는 ‘VMware Workspace ONE’, ‘VMware Carbon Black Cloud’, ‘VMware SASE’ 세 가지 솔루션을 통합하여 구축한 솔루션이다.
▲ VMware의 전체 보안 포트폴리오가 공개됐다.


VMware는 지난 6월 3일(미국 현지시간) 개최한 Security Connect 2021에서 전 세계 디지털 인프라와 모든 근무환경에 효율적인 보안을 제공하기 위한 혁신을 발표했다. VMware는 변화하는 위협 환경에 대처하고자 보안을 재정의하여, 기업이 모든 제어 지점을 더 효과적으로 보호하고 제로 트러스트(Zero-Trust) 보안을 간소화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에 VMware는 스마트한 보안 혁신으로 제로 트러스트 보안을 단순화해 디지털 인프라의 가시성 및 제어 향상을 첫번째로 제시했다. 제로 트러스트 방식을 효과적으로 구현하기 위해선 분산된 환경 전반의 보안 제어 지점을 조정할 수 있는 실시간 인텔리전스가 필요하며, 이에 VMware는 환경마다 신뢰할 수 있는 컨텍스트를 파악하고, 추가적인 운영 복잡성 없이 공격 표면을 감소시킬 수 있도록 보안을 강화해 왔다. 이 같은 접근방식은 사용자 제어 지점, 디바이스, 워크로드, 네트워크 등 모든 소스에서 필요한 데이터와 결합해 더 단순하고, 빠르며, 스마트한 보안을 제공한다.

두번째로 제시된 보안 혁신은 직원 경험을 저해하지 않는 더욱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이다. VMware가 최근 발표한 ‘2021 글로벌 보안 인사이트 보고서(Global Security Insights)’에 따르면, 설문에 참석한 기업의 76%가 지난해 팬데믹으로 사이버 공격이 급증했다고 답했으며, 대다수의 응답자가 원격근무가 위협 요소를 확장하는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VMware Anywhere Workspace는 분산된 근무환경으로 기업들이 이전하는 과정에서 직면하는 여러 도전과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다음으로 데이터 센터를 더 빠르고 지능적으로 보호해야 한다고 발표됐다. 일련의 방어 체계가 구축된 경우에도 악성 공격자들은 네트워크 상에서 활발히 활동 중이며, 이에 기업은 데이터 센터에 유입되는 대량의 이스트-웨스트(east/west) 네트워크 트래픽을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는 더 나은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VMware NSX 서비스 정의 방화벽(VMware NSX Service-defined Firewall)’은 모든 이스트-웨스트 트래픽을 보호하며 20Tbps 급 처리량을 지원할 수 있는 유일한 분산 및 확장형 내부 방화벽이다. NSX 서비스 정의 방화벽은 보안 팀이 가상, 물리, 컨테이너 및 클라우드 워크로드 전반의 데이터 센터 트래픽을 더 효과적으로 보호하도록 지원하고, 네트워크를 넘나드는 위협이 가져온 손상을 막는다.

마지막으로 동적 및 유연한 근무환경을 위한 최신 애플리케이션과 클라우드 워크로드의 보안을 강화해야 한다. VMware는 ‘VMware Carbon Black Cloud Container’와 ‘VMware Modern Application Connectivity’ 등 2가지 솔루션을 통해 최신 애플리케이션 환경을 효과적으로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VMware Carbon Black Cloud Container’는 애플리케이션이 보유한 리스크가 배포 및 생산되기 전에 분석하고 제어해, 인포섹(InfoSec) 팀과 데브옵스(DevOps) 팀 간의 협업으로 리스크를 줄이고 퍼블릭 클라우드 및 온프레미스 쿠버네티스 환경을 보호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 ‘VMware Carbon Black Cloud Container’는 실시간으로 모든 플랫폼에 대해 리스크를 인지, 예방하고 탐지 및 대응을 할 수 있도록 보안이 따라 움직이는 것을 추구한다.


<저작권자(c) 아크로팬(www.acrofan.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1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최신 일반뉴스 전체 둘러보기
1/1
피씨디렉트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구매 인증 이벤트 다나와
날숨 속 황화수소로 질병 알아내는 구취 센서 개발 과학향기
배우 지성, 스위스 럭셔리 워치 브라이틀링과 함께 패션서울
주간뉴스 8/1 - 인텔 공정 이름, 제온-W3300, 라데온 RX 6600 XT, AMD 주가 100달러, OLC 낸드, CPU 자작, 초소형 마우스, 갤럭시 언팩 유출, PS5 SSD 규격 기글하드웨어
[시승기] 랜드로버 올 뉴 디펜더 90 "뭘 보구 9000만원 주고 사나?" 오토헤럴드
[시승기] 기아 K8 "하반기가 더 기대되는 준대형 세단" 오토헤럴드
신형 투싼에서 시작된 중국형 현대차 7인승 미니밴 '쿠스토'의 놀라운 실내 오토헤럴드
배터리 전쟁의 포인트는? 글로벌오토뉴스
현대 아이오닉 5, 50대 남성 고객이 많이 구매 글로벌오토뉴스
3세대 미니의 페이스 리프트 디자인 글로벌오토뉴스
균형 잡힌 자동차 보도가 필요하다.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 잡아라!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짧지만 강하다, 랜드로버 디펜더 90 D250 SE 글로벌오토뉴스
'The Kia EV6' 본격 출시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소형 쿠페형 SUV 타이고 개요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먹거리+IT] 푼타컴퍼니 장진호 대표 “음식, 먹어보고 구매하세요” IT동아
보일러 룸과 발렌티노, 우원재와 함께한 협업 공연 패션서울
박유나, 오야니 FW 화보서 다채로운 매력 발산 패션서울
무스너클 캐나다, 글로벌 지속 가능성 프로그램 발표 패션서울
르꼬끄, 르꼬끄 오픈 챌린지 이벤트 진행 패션서울
‘주차 테러’ 당하면 폰으로 메시지가? 블랙박스용 커넥티드 서비스 이모저모 IT동아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