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11월 국내 5사 판매실적 발표... 불확실성 커지는 자동차 시장

글로벌오토뉴스
2021.12.02. 14:58:04
조회 수
 184
 1


반도체 부족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자동차 판매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다. 르노삼성차만 유일하게 수출실적이 전년 동월 대비 판매가 증가한 가운데, 다른 완성차 제조사들은 모두 내수와 수출 모두 감소했다. 전월 대비 실적에서는 대부분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지만, 반도체 부족 상황이 장기화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고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다시 한번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 전개되고 있다.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지만, 자동차 업계에서는 생산 일정 조정을 통해 공급 지연의 영향을 최소화할 것으로 보인다.



국내 5개 완성차 제조사가 발표한 실적 내용에 따르면, 11월 완성차 판매실적은 내수 12만3,136대, 수출 45만 622대를 기록했다. 내수는 전년 동월 대비 15%,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 13% 감소했지만, 전월대비 실적에서는 각각 15%, 1% 증가세를 보였다. 11월 자동차 판매순위에서는 기아 스포티지가 1위를 차지했다.





현대자동차는 2021년 11월 국내 6만 2,071대, 해외 25만 531대 등 전년 동월 대비 17.1% 감소한 31만 2,602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11.4% 감소, 해외 판매는 18.4% 감소한 수치다.


현대차는 2021년 11월 국내 시장에서 전년 동월 대비 11.4% 감소한 6만 2,071대를 판매했다. 세단은 그랜저가 6,918대, RV는 팰리세이드 4,503대, 제네시스 브랜드에서는 G80이 3,946대로 가장 많은 판매를 기록했다. 현대차는 2021년 11월 해외 시장에서 전년 동월 대비 18.4% 감소한 25만 531대를 판매했다.





기아는 2021년 11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4만 6,042대, 해외 17만 6,190대 등 전년 동기 대비 13.3% 감소한 22만 2,232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8.9% 감소, 해외는 14.3% 감소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2만 8,532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셀토스가 2만 5,941대, K3(포르테)가 1만 8,052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는 2021년 11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8.9% 감소한 4만 6,042대를 판매했다. 2021년 11월 해외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14.3% 감소한 17만 6,190대를 기록했다. 기아차는 EV6와 K8, 5세대 스포티지 등 최근 출시된 경쟁력 있는 신형 차량을 앞세워 판매 모멘텀을 강화할 것이라고 계획을 전했다.





한국지엠은 11월 한 달 동안 총 12,274대(완성차 기준 – 내수 2,617대, 수출 9,657대)를 판매했다. 한국지엠의 11월 판매 실적은 장기화되고 있는 글로벌 차량용 반도체 칩 수급 이슈로 인한 생산 차질로 인해 전년 동월 대비 전반적인 감소세를 기록했다.


다만, 10월 대비 78.5% 증가하는 등 일부 회복세를 보였다. 한국지엠의 11월 내수 판매와 수출은 전월 대비 각각 5.0%, 120.4% 증가했으며, 특히,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의 수출이 전월 대비 121.0% 증가하며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쌍용자동차가 지난 11월 내수 6,277대, 수출 2,501대를 포함 총 8,778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부품 협력사와 공조를 통한 반도체 추가물량 확보 및 효율적인 생산라인 운영을 통해 출고 적체를 일부 해소하면서 전월 대비 83.7% 증가하며 회복세를 보인 것이다


쌍용자동차는 1만 2천대에 달하는 출고 적체 물량 해소를 위해 현재 1,3라인 모두 특근 및 잔업 시행 등 총력 생산판매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내수 판매는 더 뉴 렉스턴 스포츠&칸 등 전 모델이 고른 회복세를 보이며 올해 월 최대 판매 실적을 기록했으며, 전월 대비 90% 이상 증가했다.





르노삼성은 지난 11월 내수 시장에서 6,129대가 판매되고 해외 시장으로 11,743대가 선적되며 내수와 수출 모두 연중 최대 실적을 거두었다. 11월 총 판매 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121.4% 증가한 17,872대다.


내수시장에서 6,129대를 판매한 르노삼성자동차는 전년 동기 대비 15% 실적이 감소했으나, 지난 달과 비교해서는 22.5% 증가해 지난 10월에 이어 내수 시장 반등세를 이어갔다. 한편, 르노삼성자동차는 반도체 등 부품 확보 노력의 성과로 빠른 출고가 가능해진 SM6, QM6, XM3 등 부산공장 생산 주력 차종을 중심으로 연말까지 내수 판매 증대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1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최신 일반뉴스 전체 둘러보기
1/1
AMD, 아마존 EC2 Hpc6a 인스턴스에 EPYC 프로세서 기술 지원 다나와
삼성전자,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 예약 판매 실시 뉴스탭
하루 10분, 행복한 일상을 만드는 일기 쓰기 앱 뉴스탭
텐가코리아, 다회용 제품 판매 증가 밝혀... 2021년 한국 판매 1위는 ‘홀 로션 리얼’ 뉴스탭
후지필름, X마운트 탄생 10주년 맞아 이벤트 실시… 전 세계 유저들 참여해 즐거움 나눈다 뉴스탭
라익미 '스마트 UV430 크롬캐스트 안드로이드' 제로 베젤 업그레이드 행사 다나와
본격 보급 시작한 와이파이6E, 와이파이6와의 차이점은? (4) IT동아
[EV 트렌드] 19세 독일 해커에게 뚫린 테슬라 "심각한 보안 허점 드러나" 오토헤럴드
고급 브랜드의 실패와 성공 글로벌오토뉴스
차별화된 전기차, BMW iX xDrive 40 시승기 글로벌오토뉴스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PHEV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MINI, 전동화차량 판매 증가로 지난 해 판매실적 개선 글로벌오토뉴스
장재훈 사장 "제네시스 G90 연간 2만대 팔겠다"...북미ㆍ중국 진출 추진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전기차로 부활하는 쌍용차, 중형 SUV 'U100' LFP 배터리 탑재 오토헤럴드
포르쉐, 지난해 30만대 판매로 역대급 실적 달성 '중국 이어 미국 대폭 성장' 오토헤럴드
'블랙이 화이트를 위협했다' 참 보수적인 아태지역 자동차 10대 중 8대 무채색 오토헤럴드
'테슬라 게 섯거라' 지난해 글로벌 판매 185% 폭증한 폴스타의 웅장한 계획 오토헤럴드
[시승기] 힘 쎄~~~진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 칸 '수입 픽업 압도'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메르세데스-벤츠, 2024년부터 전기차 파워트레인 자체 생산 오토헤럴드
폭스바겐그룹, 지난해 반도체 이슈로 전체 판매 4.5% 감소 '전기차는 2배 성장' 오토헤럴드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