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겨울철 예열은 1분이면 충분, 내 차 망치기 쉬운 잘못된 상식 바로잡기

2022.11.18. 10:44:06
조회 수
1,824
12
댓글 수
3

공유하기

레이어 닫기

지금 보는 페이지가 마음에 든다면
공유하기를 통해 지인에게 소개해 주세요.

로그인 유저에게는 공유 활동에 따라
다나와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자세히 >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자동차와 관련한 상식 중에는 잘 못 알려진 것들이 꽤 있다. 착각하기 쉽거나 잘못된 정보로 오히려 자동차를 망치는 일도 많다. 대표적인 것이 겨울 예열 상식이다.

엔진 예열은 엔진오일을 원활하게 순환시켜 자동차 엔진을 보호하는 것이 목적이다. 기온이 낮은 겨울에는 엔진오일이 굳기 때문에 시동을 걸고 바로 출발하면 엔진오일이 잘 스며들지 않아 엔진 내부의 마모가 빨라진다. 추운 겨울일수록 10분 이상 엔진 예열이 필요하다고 알고 있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최근에는 엔진 성능의 발달 덕분에 겨울에도 1분 내외의 예열로 충분하다. 필요 이상으로 예열 시간이 길어지면 연료만 낭비하고, 대기 환경에 좋지 않은 영향을 준다.

타이어 수명은 마모 한계선에 대해서도 바로 알아야 한다. 타이어를 점검할 때는 1.6mm 마모 한계선을 확인해 타이어 수명과 교체 주기를 가늠하곤 한다. 그렇다고 운행이 많지 않은 차량은 오랫동안 타이어 교체를 하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합성 고무로 만든 타이어는 고온, 습기, 화학 성분 등 다양한 요인으로 인해 시간이 지날수록 타이어가 딱딱해지는 ‘경화 현상’이 일어난다. 이 때문에 제조사는 타이어의 수명을 6년 정도로 정하고 있다. 운전 빈도나 습관에 따라 수명은 더 짧아질 수 있기 때문에 타이어의 마모 한계선과 더불어 장착 시기도 함께 고려해서 교체 시기를 판단해야 한다.

ABS가 자동차 제동 거리를 줄여준다고 알고 있지만 이 역시 잘못된 정보다. ABS는 급제동 같은 돌발상황에서 균형을 잃지 않고 운전자가 원하는 대로 자동차를 움직여 사고가 나지 않도록 도와주는 것이 핵심이다. ABS만 믿고 급가속과 감속을 반복하는 난폭 운전은 절대 하지 말아야 하고, 노면 상태가 고르지 못할 때는 충분히 안전거리를 확보해 운전해야 한다. ABS가 달린 자동차의 제동성능을 제대로 발휘하려면 브레이크를 나눠서 여러 번 밟지 않고, 한 번에 꾹 눌러 밟아야 한다.

연료 사용량을 줄이겠다며 신호 대기나 내리막에서 변속기를 중립(N)에 두는 것도 효율적인 방법이 아니다. 실제로 약 3분 이상 정차 중에는 변속기를 중립으로 두면 연비에 도움이 될 수 있지만 이보다 짧은 시간 정차할 때는 오히려 D에 두고 대기하는 것이 좋다. 내리막길에서는 중립에 두고 운전할 경우 불필요한 연료를 소모해 오히려 연비를 떨어뜨린다. 내리막길에서 관성 주행할 때 자동차 ECU가 스스로 연료 소모를 차단해 연비를 높이는 퓨얼컷(Fuel-cut)이 작동한다. 이때 기어는 D에 있어야 작동하므로 연비를 생각한다면 내리막길에서 기어를 중립에 둘 필요가 없다. 또 내리막길에서 중립 기어로 운전하면 제동할 때 엔진 브레이크 없이 브레이크만으로 제동하기 때문에 브레이크 패드 소모가 빨라지고, 제동력이 떨어져 위험할 수 있다.

카닥 박예리 최고전략책임자(CSO)는 “올바른 자동차 관리는 평소 자동차를 제대로 이해하고 안전하게 운전하는 것에서 시작한다”면서 “정확하지 않은 정보를 기반으로 운전하고 차를 관리하면 오히려 안전에 위협이 될 수 있으므로 항상 자동차 관련 정보를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자료 출처=카닥]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최신 일반뉴스 전체 둘러보기
1/1
드디어 온다! 밸브, 12월 17일 ‘스팀 덱’ 국내 출하 개시 (3) 맨즈랩
현대차그룹 스코틀랜드 올해의 차 최다 부문 수상, 12개 중 4개 석권...스포티지 2관왕 (3) 오토헤럴드
N 브랜드 롤링랩 개발 스토리 공개, 전용 위장막 '아이오닉 5 N' 주행 장면 최초 등장 (1) 오토헤럴드
혼다코리아, 연말연시 맞이 특별 시승 이벤트 실시 글로벌오토뉴스
DS 오토모빌 포뮬러 E팀, 3세대 경주차 ‘DS E-텐스 FE23 Gen3’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기후변화센터, 통일부 주최로‘남북 그린데탕트 유스 포럼 - 그린데탕트로 그린(Green) 미래’ 개최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그룹 스코틀랜드 올해의 차에서 4개 부문 휩쓸어 (1) 글로벌오토뉴스
작지만 강한 기업, 스마트공장으로 ‘큰 꿈’ IT동아
이엠텍 'EVGA SUPERNOVA' 파워 구매 이증 이벤트 (1) 다나와
웨이코스 'COLORFUL 지포스 RTX 4090 토마호크 EX' 고객 대상 지지대 증정 (1) 다나와
한미마이크로닉스 '위즈맥스 골드' 파워 구매 시 게이밍 마우스 증정 (1) 다나와
이노스 '제로에디션 구글 TV' 구매 시 엠비언트 라이트 증정 (1) 다나와
이엠텍, 레드빗 서버 케이스 구매 시 '레드빗 RB-1225LF' 증정 다나와
벤큐, 12월 모니터 구매자 대상 포토 후기 이벤트 다나와
트렉스타, 치매 환자 정보 담긴 ‘안심신발’ 서비스 실시 (1) 뉴스탭
텐바이텐, MZ 세대 트렌드 반영한 ‘2023 달력’ 큐레이션 선봬 뉴스탭
물가 오르니 "명품, 의류∙패션잡화 덜 사고, 과자, 빵, 고기, 술 덜 먹는다" 뉴스탭
현대차ㆍ기아 美 11월 판매량 지난해 대비 33.8% 급증, 전동화 모델 성장 주도 오토헤럴드
테슬라, 세미 트럭 5년 만에 고객 인도 '한국시간으로 오전 10시' 라이브 스트리밍 오토헤럴드
'무쏘의 뿔처럼'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스코틀랜드 올해의 차 유틸리티 수상 오토헤럴드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