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우회전' 일단 정지 10대 중 8대...법 개정 후 보행자 보호 의무 준수율 78.2% 껑충

2023.01.18. 10:52:45
조회 수
1,213
3
댓글 수
3

공유하기

레이어 닫기

지금 보는 페이지가 마음에 든다면
공유하기를 통해 지인에게 소개해 주세요.

로그인 유저에게는 공유 활동에 따라
다나와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자세히 >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우리나라 운전자들의 우회전 보행자 보호의무 준수율이 관련 법 개정 전과 비교해 42.4%p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로교통공단이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전·후 우회전 차량 운전자들의 보행자 보호의무 준수율을 조사한 결과, 시행 전 35.8%에 불과했던 준수율이 시행 3개월 후 78.2%로 증가했다.

이번 조사는 서울, 대구, 인천, 경기 지역의 29개 교차로 50개 지점의 시행 전(2019~2021년)과 시행 약 3개월 후(2022년) 교통량조사 영상 및 CCTV 영상을 통해, 횡단 중인 보행자가 있음에도 횡단보도를 통과하는 등 운전자들의 보행자 보호의무 위반 비율을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우회전 차량의 보행자 보호의무 준수율은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전 35.8% 수준이었지만, 시행 3개월 후에는 78.2%로 약 42.4%p 증가했다. 보행자 이동방향에 따른 준수율을 보면 건너갈 때와 건너올 때 각각 45.4%p(32.7%→78.1%)), 35.5%p(43%→78.5%)씩 증가했다.

차종별로는 소형승합차 45.4%p, 승용차 43.5%p, 이륜차 41.8%p, 택시 37.7%p, 버스 34.3%p, 화물차 33.9%p 순으로 준수율이 증가했다. 왕복 차로 수(횡단보도 길이)별 준수율의 경우는 차로수와 관계없이 준수율이 전반적으로 개선됐다. 특히 우회전 교통섬이 있는 우회전 차로와 횡단보도 길이가 긴 차로(5~11차로)의 개선 효과가 상대적으로 더 컸다.

단, 신호등이 없는 횡단보도에서는 신호등이 있는 횡단보도에 비해 준수율이 다소 낮은 것으로 나타나 지속적인 교육과 홍보 활동이 요구된다. 공단 관계자는 “전체 교통사망사고의 35% 가량이 보행자이고, 특히 우회전 상황의 경우 자동차가 보도 측에 인접하여 회전하고, 사각지대가 발생함에 따라 보행자 인식에 어려움이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오는 22일 부터는 우회전 신호등이 설치된 교차로에서 적색 신호시 정지 의무를 어기면 '도로교통법 시행규칙'에 따른 처벌이 시작된다. 이에 따라 우회전 신호등이 있는 곳에서는 적색 신호 우회전이 금지되고 녹색 화살표가 켜져야만 가능해진다. 신호등이 설치되지 않은 곳에서도 차량 신호등이 적색일 때는 반드시 일단 정지 후 우회전을 해야 한다.

횡단보도 우회전 신호 및 일단 정지를 위반하면 20만원 이하의 벌금이나 30일 미만의 구류에 처할 수 있다. 경찰청에 따르면 지난해 9월부터 서울과 부산, 인천 등 8개 시·도에서 시범 운영한 우회전 신호등 분석 결과, 설치전 10.3%에 불과했던 일시 정지 후 우회전 운전자가 설치 후 89.7%로 늘었다. 경찰청은 3개월 동안 계도기간을 거친 뒤 단속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최신 일반뉴스 전체 둘러보기
1/1
내년? "사이버트럭 출시 일정을 맞출 수 있냐" 질문에 일론 머스크 뜻밖의 대답 오토헤럴드
현대차, 지난 4분기 반도체 수급 개선으로 역대급 실적 달성 '올해 신차 3종 예고' 오토헤럴드
안전제일이라는 볼보자동차, 제동장치 결함으로 XC60 등 10만 6000대 리콜 오토헤럴드
도요타자동차 수장 신임 사장에 '사토 고지', 아키오 회장 체제에서 14년 만에 전격 교체 오토헤럴드
현대차그룹, 학대 피해 아동 영상 ‘힐스 온 휠스’ 유튜브 조회 수 2000만뷰 돌파 오토헤럴드
푸조, 2030년 전 라인업 전기차 전환...2025년 최장 700km 범위 'E-3008' 출시 오토헤럴드
상반기 가장 기대되는 신차 '쏘나타와 EV9'...인프라 부족에 전기차 선호도 급감 오토헤럴드
한국타이어 아이온, 사막 위 전기차 레이스 ‘2023 코어 디리야 E-PRIX’ 활약 시동 오토헤럴드
테슬라, 2022년 매출액 51%, 순이익 2.3배 증가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자동차, 아키오 토요다 후임에 사토 코지 사장 임명 글로벌오토뉴스
세계 승용차 생산, 반도체 부족으로 2026년까지 20% 감소 전망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일론 머스크, 호감도 하락 묻는 질문에 트위터 팔로워수 자랑 글로벌오토뉴스
2022년 영국 자동차 생산 대수, 1956년 이후 최저치 기록 글로벌오토뉴스
미 운전자 지원 시스템 순위에서 테슬라 '오토파일럿' 7위로 하락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코리아, ‘신형 골프 GTI X 펜싱 선수 김준호’ 화보 공개 뉴스탭
불황에 날개 다는 ‘생계형차’...포터•봉고 중고차 눈길 뉴스탭
오늘의 신차 - 애스턴마틴 발할라, New 본드카? (2023.01.27) 다나와자동차
테슬라, 4분기 순이익 59% 증가로 시장 전망치 상회 "올해 180만 대 생산' 오토헤럴드
'과거에서 찾은 미래차 디자인' 포르쉐, 브랜드 창립 75주년 기념 '비전 357' 최초 공개 오토헤럴드
지난해 국내 친환경차 등록 150만 대 돌파 '전기차는 전년 대비 68.4% 상승' 오토헤럴드
이 시간 HOT 댓글!
1/4
운영자가 추천하는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