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변하지 않는 가치와 품격 있는 음의 일거양득 McIntosh MA352 Integrated Amplifier

2020.01.20. 10:42:52
조회 수
 803
 1
댓글 수
 1


 


 

 

시간이 지나도 유행을 타지 않고 변하지 않는 존재감을 내뿜는 브랜드의 제품들이 있다. 이들 제품들은 동일한 디자인 아이덴티티 하에 꾸준한 제품 발매를 통해 신제품이 나온다고 하더라도 오랫동안 그 가치가 유지된다. 그렇기 때문에, 이런 제품을 마주하면 익숙한 느낌과 호기심이 들고 제품의 완성도에 감탄하게 되면서 이내 소유욕이 자극되게 된다. 카메라로 치자면 ‘라이카’ 정도가 적절한 비유일 듯싶고, 샤넬을 비롯한 일부 명품 브랜드의 제품들이 이런 이미지이지 않나 싶다.

 

오디오 분야에서 이런 대표적인 사례를 찾아보자면, 단연코 매킨토시를 꼽을 수 있겠다. 매킨토시의 푸른 레벨 미터 창은 적어도 그런 느낌을 주는 존재라는 것은 어느 누구도 부정하기 힘들 것이다. 오랜 시간 동안 동일한 디자인 아이덴티티 하에 제작된 매킨토시 제품들의 역사는, 앞서 언급했던 예시들과 상통하는 면이 있고, 스피커의 임피던스와 음압 레벨에 반응하여 부드럽게 움직이는 푸른 레벨 미터의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친숙함과 익숙함에서 오는 편안한 느낌이 든다. 하지만 곧이어 어느새 앰프에 가까이 다가가 멍하니 쳐다보며 외관을 바라보며 음악을 감상하고 있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가만히 생각해 보면, 매킨토시라는 브랜드가 창립된 지 벌써 70주년이 넘었다. 1949년부터 시작된 그들의 비즈니스 역사는 긴 시간 동안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았으며, 변하지 않는 가치를 유지한 채 지속적으로 시대의 흐름에 대응하여 신제품을 출시해 주었다. 그렇기 때문에 오디오 애호가 뿐만 아니라 오디오에 관심이 별로 없는 분들에게도 매킨토시라는 브랜드는 누구나 인지하고 있을 정도로, 오디오를 대표하는 브랜드 파워를 자랑하는 이미지를 쌓아 올 수 있었지 않았나 싶다.

 

오늘 리뷰의 주인공인 매킨토시의 신형 인티앰프 MA352는 앞서 언급한 푸른 레벨 미터기가 달린 전형적인 매킨토시의 외관을 띄고 있다. 하지만 속 내용으로는 전형을 탈피하여 매킨토시가 시도한 지 얼마 되지 않은 장르의 제품으로, 진공관 프리부와 솔리드 스테이트 타입의 파워앰프부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타입의 인티앰프이다. 2015년 즈음에 출시되어 많은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었던 전작 모델(MA252)를 기반으로, 좀 더 출력을 증강시켜 스피커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고 몇 가지 부분을 차별화함으로 인해서 좀 더 많은 사용자 층에게 어필될 수 있도록 기획된 제품이다. 지금부터 MA352의 특징 및 스펙을 외관을 살펴보면서 상세히 다뤄보도록 하겠다.


 


 

 

외관 살펴보기

 

 

 

 

MA352 인티앰프는 전작인 MA252와 거의 동일한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하고 있어서 (두 모델 간의 차이를 정확히 알고 있는 사람이라면 한눈에 구별할 수 있겠지만) 유심히 관찰했었던 분들이 아니라면 일반적으로는 뭐가 달라졌는지 알아차리기 어려울 수 있다. MA352는 전작 대비 외형상으로는 전면 가운데에 위치한 5밴드 톤 컨트롤이 있는 것을 제외하고는 완전히 동일한 외관을 하고 있다. 거울처럼 반짝이는 크롬 재질로 마감된 전면부에 입력 셀렉터, 헤드폰 연결단자, 5밴트 톤컨트롤, 볼륨 노브가 차례로 위치하고 있으며 전면 상판에 케이지에 보호되어 있는 진공관이 프리앰프 단에 사용되어 채널별로 2개씩 자리하고 있다. 매킨토시 고유의 푸른 레벨 미터는 특유의 녹색 글씨체로 표시된 ‘McIntosh’브랜드 로고와 함께 친숙한 인상을 보이며, 레벨 미터 뒤쪽으로는 검정 히트싱크로 마감되어 있는 솔리드 스테이트 파워앰프부가 자리하고 있다.

 

측면에도 진공관 앰프로 유명세를 떨쳤던 MC275와 같은 제품에서 보았던 양각으로 ‘McIntosh’ 브랜드 로고가 멋지게 각인되어 있어 보는 눈을 즐겁게 한다.

 

 

 

 

가만히 생각해보면, 사실 본 기의 디자인은 진공관 제품의 우수한 디자인과 솔리드 스테이트 제품들에서 흔히 찾아볼 수 있었던 푸른색 레벨 미터를 정교하게 하나의 모델에 녹여낸 것이지 않나 싶다. 매킨토시의 제품을 고를 때에는 푸른 레벨 미터 디자인의 솔리드 스테이트 제품과 진공관과 검은색 트랜스포머 디자인 사이에서 고민해야만 했는데, MA352의 디자인은 이를 혼합한 새로운 절충안을 제시함으로써 어느 하나를 포기하지 않아도 된다. 참으로 영리한 디자인이라 느껴져서 상품을 기획한 담당자의 센스가 돋보이는 제품이라는 생각이 든다.

 

 

 

 

후면에는 각종 단자들이 정갈하게 배치되어 있으며, 전작 모델인 MA252 대비 서브우퍼 아웃 단자가 추가되었고 입력단자의 개수가 늘었다는 점을 제외하면 거의 동일하게 느껴질 수 있겠다. MM 규격의 포노앰프단을 탑재하고 있는 것도 눈길을 끈다.

 

앰프 본체에 위치한 입력 셀렉터나 볼륨 노브의 동작은 매우 부드럽게 움직이며 만족스러운 마감 품질을 느낄 수 있다. 특히 볼륨을 조절해 보면 조절하는 단위가 1% 단위로 움직여서 매우 부드럽고 정밀하게 볼륨을 조정할 수 있도록 설계된 것으로 여겨져서 좋은 느낌을 받았다. 그리고, 기본으로 제공되는 리모컨은 상당히 깔끔하고 현대적인 느낌이 들며 IR 방식으로 톤 컨트롤을 제외한 대부분의 기능을 조작할 수 있었다.

 

이어서 내부에 적용된 기술을 살펴보면, MA352 인티앰프는 안정된 동작을 위해 Power Guard와 Sentry Monitor 기술이 사용되었다.

 

먼저 Power Guard 기술을 살펴보면, 이 기술은 출력 신호의 이상 징후를 감지하고, 입력 신호에 대한 조정을 통해 스피커 손상을 유발할 수 있는 요소를 제거하여 스피커를 보호해주는 역할을 한다. 이를 통해서 안정적인 동작을 꾀했으며 진공관 히터의 불빛으로 현재 상태를 가늠해 볼 수 있도록 배려하였다. 예를 들어 제품의 전원을 넣으면 전면 진공관의 히터 불빛이 오렌지색을 띠며 Power Guard 기술이 동작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Power Guard 기술의 수행 결과 이상 징후 없이 정상인 경우 진공관 히터의 불빛이 녹색으로 표시되고 대기 상태에 도달하여 입력 신호를 증폭할 준비가 완료된다.

 

 

 

 

퓨즈가 없는 단락 방지 회로인 Sentry Monitor 기술은 입력 신호를 모니터하여 전류가 안전한 작동 수준을 초과하기 전에 출력 단계를 해제한 다음, 작동 조건이 정상으로 돌아올 때 자동으로 재설정되는 보호 기술이다. 오디오를 잘 모르거나 조작에 미숙한 사람이라 할지라도 이 2가지의 보호회로 기술을 통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 단계에서 배려한 것을 알 수 있었다.

 

프리부에 투입된 진공관은 12AX*7A와 12AT7으로 채널별로 각각 1개씩 구성되어 있다. 이들 진공관은 예열시간을 최소화하는 설계로 되어 있고 금속 케이지 안에 보호되어 있기 때문에 별다른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어 보인다. 레벨 미터 뒤에 위치한 파워앰프부의 출력은 8옴에서 200W(4옴에서는 320W)로 MA252의 두 배에 달해, 하급기에서 톨보이 스피커와 매칭할 때 우려되었던 스피커 대응력을 보완한 것으로 보인다. 앰프의 댐핑 팩터는 8옴에서 200 정도이고 외장 파워앰프단이나 홈시어터 연결을 위한 프리아웃 출력은 언밸런스 기준으로 최대 8V의 출력 전압을 갖는다. 그 밖에도 헤드폰 단자에도 HXD라 불리는 크로스피드 기술을 적용하여 헤드폰을 통해서도 수준 높은 음을 감상을 할 수 있으며, 헤드폰 임피던스 대응 범위도 넓은 편으로 100옴에서 600옴까지 커버한다. 제품의 무게는 30킬로그램 정도로 전원부 트랜스포머에 상당한 물량 투입이 되었음을 알 수 있으며, 크기 대비 튼실한 무게를 자랑한다.


 


 

 

제품 들어보기

 

 

제품의 시청은 로이코 시청실인 하이파이클럽 제2시청실에 방문하여 진행되었다. 리뷰에 동원된 제품으로는 소스기기에 Ayre의 QX-5디지털 허브를 Roon의 End-Point로 소스기기 삼아 MA352 인티앰프에 연결하였고, 스피커로는 B&W의 802D3를 동원하였다. 스피커 모델명은 오타가 아니라 정말 802D3가 맞다. 처음에는 803D3이거나 805D3 이어야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도 스쳐 지나갔지만 전작 대비 출력증강이 되었으므로 기대하는 마음으로 청음을 진행하였다.

 

청음 도중에는 앞서 언급했던 동작 안정화 기술을 테스트해보기 위해 전원을 껐다가 넣어보기도 하고 MA352 인티앰프가 동작하는 동안 파워앰프부의 사이드에 위치한 히트싱크부를 만져 보기도 했다. 히트싱크는 미지근한 온도로 발열 때문에 걱정할 일은 없어 보였고 진공관 부도 예열시간이나 준비 시간이 짧으면서도 상당히 안정적으로 동작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사용자를 배려하는 설계 덕분에 별다른 운용 스킬이 필요해 보이지 않았고, 흡사 라이프스타일의 기기처럼 편안하게 조작하며 사용할 수 있었다.

 

 

 

 

MA352를 듣고 난 소감을 간단히 요약해서 말해보자면, 기대 이상의 구동력으로 B&W 802D3를 구동해 주었고 예민한 부분 없이 노련한 재생음을 들려주었다. 사실 802D3는 그리 만만하게 구동할 수 있는 스피커가 아니다. 그렇기 때문에 재생음의 기대치가 조금 낮았던 것이 솔직한 심정이었다. 하지만, 본 기는 그런 우려를 말끔히 날려주었고 구동력이 확연히 모자랄 때 드러나는 (특히, 재생음이 앞으로 쏟아지는 듯한 공격적인) 성향이 전혀 없이 재생되었다. 음악 장르도 딱히 예민하게 가리지 않았는데, 다양한 장르의 음악에서 본 기 특유의 고고한 자태를 유지하며 노련하게 재생하는 느낌이 들어 놀라웠다. 시스템 매칭 상황에 따라서 소스기기로 쓰인 Ayre QX-5는 빠른 스피드와 해상도는 발군이지만 QX-5의 장점을 잘 살리지 못한 채 시스템에 구성되는 경우(예를 들어 저역이 모자란 시스템에서 연결되는 상황에서는) 재생음 특성이 해상력과 고음이 강조되어 공격적인 성향으로 다가올 수 있는 가능성도 있는데, 본 기는 QX-5와의 연결에서 그런 우려 없이 상당히 안정적인 재생음을 뽑아내주었다. Ayre QX-5의 빠른 스피드는 본 기와의 매칭에서 시너지를 발휘하여 적절한 스피드를 유지하면서도 착색이 적은 중용적인 톤으로 마무리되어 차분한 재생음을 들을 수 있었다.

 

전면 중간에 위치한 5밴드 톤 컨트롤은 노브별로 표기된 주파수를 중심으로 12dB의 게인 범위 내에서 가감하여 조절할 수 있다. 이를 직접 사용해 본 결과 설치 환경에 따라서 상당히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 하지만 과도한 조작은 음의 투명도에 지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최상의 재생음을 위해서는 안 쓰는 것을 추천드리긴 한다. 하지만 설치 공간의 상황에 따라 맨 아래 톤 컨트롤(30)과 가장 고역의 톤 컨트롤(10K)은 상황에 따라 살짝 조정하여 사용하는 것은 본 기에 탑재된 기능을 유용하게 사용하는 적절한 예라고 할 수 있기 때문에 한 번쯤은 꼭 시도해보시는 것을 추천드린다. (파워코드를 바꾸는 것 못지않게 톤 컨트롤로 재미를 누리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단, 개인적으로는 500Hz의 톤 컨트롤의 사용은 재생음의 투명도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사용에 신중을 기할 필요가 있고, 500Hz만큼은 아니지만 125Hz와 2K의 사용도 유의할 필요가 있으니 톤 컨트롤 사용 시에 이를 적절히 감안하여 운용할 필요가 있음을 말씀드리고 싶다.

 

리뷰 당시에 들었던 인상 깊었던 곡을 몇 가지 예를 들어 소개하면서 감상평을 이어가보도록 한다.

 

 

Simon & Garfunkel - Sound Of Silence

The Concert in Central Park

 

제일 먼저 Simon & Garfunkel의 1981년 센트럴 파크 라이브 실황 앨범에서, 마지막 트랙인 Sound Of Silence를 들어본다.

 

MA352 인티앰프의 재생음은 분리형 기기 못지않게 해상력을 자랑하면서 관중의 함성소리를 현장감 있게 전달해 준다. 우수한 크로스톡 특성에 기인하여 잘 분리된 음으로 인해 스테레오 이미징이 잘 형성되며 음이 쏟아지거나 공격적으로 날서있지 않고 단정하게 정리되어 재생된다. 안정적인 재생음으로 이 가격대의 인티앰프에서 이런 재생음을 만나볼 수 있다는 것이 놀랍다. 기술의 발전에 대해 새삼스레 절감하면서, 802D3에 연결했음에도 불구하고 거슬리거나 불편함 없이 상당히 괜찮은 구동력을 보여주어서 대단하다는 인상을 받았다. 본 기를 중심으로 심플하게 시스템을 구성해 볼 수 있겠다는 생각이 자연스럽게 떠오른다.

 

 

Henry Mancini

The Pink Panther

Ultimate Mancini

 

Henry Mancini의 Ultimate Mancini 앨범에서 익숙한 멜로디로 유명한 핑크 팬서 테마를 들어본다.

 

초반의 특유의 분위기를 자아내는 알토 색소폰 소리와 공명음이 긴장감 있게 잘 어우러져 표현된다. 뒤이어 나오는 빅밴드의 연주는 사실적으로 묘사되고 현장감을 동반하여 시청실 공간을 훌륭하게 매워주고 있다. 전체적으로 상당히 밸런스 좋은 음을 마주할 수 있었다. 저역이 모자라거나 해상력이 떨어지는 느낌을 받을 수 없으며 이 이상의 차별되는 음을 들으려면 현재 상태에서 몇 배는 물량 투입을 해야 하는 것을 잘 알기에, 본 기가 들려주는 설득력 있는 음의 가치에 대해 수긍하게 된다. 한편으로는 802D3라는 대형기를 상대하고 있는 본 기의 상당한 선전에, 한 급 체급이 낮은 모델들을 물리면 얼마나 더 완성도 있는 음이 나올지 궁금해지기도 한다.

 

 

Massimo Quarta, Orchestra del Teatro Carlo Felice di Genova

Paganini: Violin Concerto

 

이어서 Massimo Quarta의 파가니니 바이올린 협주곡 1번과 2번 3악장 라 캄파넬라를 들어본다.

 

파가니니가 생전에 사용했던 과르네리를 대여하여 녹음한 이 음반은 과르네리가 들려주는 남성적이며 다이내믹한 특성이 잘 살려 있는 음반이다. 이 음반은 시스템의 저역 특성이 좋지 않은 경우에는 상당히 괴롭게 들릴 수도 있는데, 중간중간 나오는 종의 공명음이 자극적으로 들리고 과르네리의 현의 소리와 질감이 날이 서고 메마르게 들리면서 신경질적으로 들릴 수 있어서 재생음을 체크해 볼 때 종종 애용하는 음반이다. 본 기에서 들려주는 사운드는 앞서 말했던 단점을 찾아볼 수는 없었고 메마르지 않고 날서지 않은 재생음을 바탕으로, 해상력이 우수하게 다가왔으며 과르네리의 다이내믹하면서도 남성적인 느낌을 잘 표현해 주었다. 고역이 롤오프 되지 않고 선명하게 잘 표현되면서도 전반적으로 상당히 안정적인 재생음을 들려주기 때문에 시스템을 구성하는 매칭 상황에 따라 실패하는 사례가 발생할 수 있는 가능성이 매주 적은 모델임을 인지할 수 있었다.

 

 

Aaron Neville - Everybody Plays A Fool

Warm Your Heart

 

Aaron Neville의 Warm Your Heart 앨범에서 Everybody Plays A Fool을 들어본다. 스피디하면서도 탄력적인 저음은 소스기기인 Ayre QX-5의 장기인데, 이 장기를 잘 살려서 스피드감 있고 탄성적인 저역을 재생하며 신나는 음을 들려주고 있다. 소스기기인 에어의 특성과 투명하고 모니터적이고 해상력이 좋은 B&W 스피커의 장점이 잘 투영되어 본 기를 통해 마무리된 음으로 표현된다. 이처럼 각각의 컴포넌트의 특성을 재생음에 잘 반영해주고 있는 장점이 있기 때문에, 케이블의 변화도 잘 투영할 것으로 예상되고 컴포넌트의 변화를 체감히면서 운용하는 즐거움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Emanuel AX, Yo-Yo Ma

Schubert: SONATA D. 821 "Arpeggione"

 

마지막으로 Emanuel AX와 Yo-Yo Ma가 연주한 슈베르트의 아르페지오네 소나타를 들어본다.

 

본 앨범의 재생음은 곡이 지닌 그윽한 느낌을 잘 살려서 본기 특유의 표현력으로 잘 표현해 주고 있다. 현악과 피아노 재생음의 여유로움이 잘 표현되고 있으며, 곡이 지닌 분위기를 고스란히 잘 묘사해주고 있다. 본 기의 재생음은 앞서 언급한 것처럼 중용적인 스타일로 생각보다 따스하게 느껴지거나 왜곡된 진공관의 음을 찾아볼 수 없어서 좋았다. 중용적인 표현을 선호하는 필자로서는 본기의 특성이 대단히 반갑게 느껴졌고 매력적인 피아노 소리를 확인할 수 있었기에 시간 가는 줄 모르고 이런저런 곡들을 한참 더 감상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리뷰를 마치며,

 

 

1,000만 원 즈음의 인티앰프 시장은 매우 중요한 시장이다. 혹자에게는 본격적인 하이엔드에 입문하게 되는 시작점이 될 수도 있고, 누군가에게는 라이프스타일 기기로서의 끝판왕 위치일 수도 있으며 어느 분에게는 거실에 설치되어 가족들과 함께하는 서브시스템일 수도 있다. 따라서 이 가격대의 제품은 다양한 관점에서 활용 가능한 가격대의 제품이기 때문에 여러 사람에게 어필되어 그 파급력은 대단할 수 있고 중요한 의미를 갖게 된다고 생각한다.

 

그런 의미에서 이 가격대의 시장이 활성화되는 것에 대해 매우 흥미롭게 지켜보고 있는데, 최근 마크레빈슨 5805를 비롯하여 오늘 다룬 MA352 인티앰프처럼 쟁쟁한 브랜드 파워를 앞세운 회사에서의 매력적인 신모델들이 앞다투어 등장하는 것에 대해 매우 반가운 마음이 든다.

 

오늘 리뷰의 주인공인 매킨토시의 MA352는 뛰어난 구동력을 기반으로 이 가격대에서 만나볼 수 있는 가장 매력적인 디자인을 하고 있는 기기가 아닐까 싶다. 일정 수준 이상의 음을 추구하는 상황에서 인티앰프에 디자인 포인트를 주고 싶은 이들에게는 본 기 이상의 안성맞춤인 기기를 찾기는 어려울 것이다. 게다가 안정적인 실력이 바탕이 되기 때문에 수려한 디자인을 굳이 강조하지 않아도 성능에서도 일정 수준 이상의 음을 들려주어, 시스템을 꾸릴 때 상당히 안전한 선택지가 될 것임은 분명하다. (특히 예민하게 재생음 밸런스가 무너지는 모습을 보여주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본 기가 보여주는 고고한 자태와 일정 수준 이상의 품격을 유지하는 수준 있는 재생음은, 사용하면 사용하실수록 그 진가를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 생각된다.

 

시간이 지나도 본 기를 소유한다는 것은 앞으로 계속될 푸른 레벨 미터를 탑재한 후속 모델들과 더불어 변하지 않는 가치를 보일 것으로 생각된다. 인티앰프를 중심으로 시스템을 꾸리시는 분들에게는 본 기를 필청하시고 꼭 한번 심각하게 도입을 검토해 보시라고 적극 권장드리고 싶다. 라이카 M시리즈 카메라를 만난 이후 매킨토시로 이런 기분을 다시 느낄 줄은 정말 몰랐다.

 

 


Specifications

Power Output per Channel

200 Watts into 8 Ohms

320 Watts into 4 Ohms

Number of Channels

2

Rated Power Band

20Hz to 20kHz

Total Harmonic Distortion

0.03%

Dynamic Headroom

1.5dB

Frequency Response

+0,-0.5dB: 20Hz to 20kHz

+0,-3dB: 10Hz to 100kHz

Sensitivity Phono

Moving Coil(MC): N/A

Moving Magnet(MM): 2.5mV

Sensitivity High Level

Balanced: 0.5V

Unbalanced: 0.25V

Signal To Noise Ratio

Moving Coil(MC): N/A

Moving Magnet(MM): 82dB

High Level: 93dB

Input Impedance

Balanced: 20K

Unbalanced: 20K

Damping Factor

8 Ohms: >200

4 Ohms: >100

Maximum Output

8V Unbalanced

Input

Balanced: 2

Unbalanced 3

Moving Coil(MC): 0

Moving Magnet(MM): 1 (adjustable loading)

Upgradeable Digital Audio Module

No

Output

Balanced Variable: 0

Unbalacned Fixed: 0

Unbalanced Variable: 1

Headphone: 1/4" High Drive with Headphone Crossfeed Director (HXD)

Subwoofer: 2

AM/FM Tuner option

No

Home Theater PassThru

Yes

Service Port

1

Power Requirement

120V 50/60Hz, 6.0A

Standby Power Requirement

<0.5 Watts

Dimensions (WxHxD)

445 x 251 x 521 mm

Weight

29.9 kg (Shipping Weight: 34 kg)

 


Mcintosh MA352 Integrated Amplifier

수입사

로이코

수입사 홈페이지

www.royco.co.kr

구매문의

02-582-9847

 

 

<저작권자 ⓒ 하이파이클럽(http://www.hificlub.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1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최신 전문가 리뷰 전체 둘러보기
1/1
[가이드] '이터널 리턴' 어렵다면 A.I 대전부터 즐기세요 게임동아
제로로 돌아가라, 마이크로닉스 제로 파워 2종 맨즈랩
강릉에서 뭐하지? 경포아쿠아리움 #Shorts 동영상 있음 PlayG _Travel
M1 맥북에 최적화된 USB-C 멀티 허브, 벨킨 ‘USB-C 7-in-1 멀티포트 허브 어댑터’ 베타뉴스
마이트너 디지털의 직소 퍼즐 Meitner MA3 DAC 하이파이클럽
손가락 마디만 한 크기의 와이파이5 USB 랜카드,EFM ipTIME A3000mini 보드나라
[내돈내산 솔직리뷰] 필름카메라의 대표! 저렴한 옛 레트로 감성의 '토이카메라' 데일리팝
안드로이드 TV 품은 나만의 4K · HDR 영화관, 벤큐 W2700i 맨즈랩
Enjoy Challenge! DRX 팬이라면, 제닉스 DRX 표식 에디션 게이밍 컴퓨터 의자 케이벤치
ESS9038PRO와 AK4497, 취향에 따라 골라 듣는 아스텔앤컨 SE180 (1) 케이벤치
PC 케이스로 양대 디자인 어워드 석권? Seasonic Syncro Q704 (8) 위클리포스트
[내돈내산 솔직리뷰] '가성비 甲' 다이소 다용도 시계, 2천원에 4가지 기능 데일리팝
[내돈내산 솔직리뷰] 홈트의 대표 맨몸 운동 '팔굽혀펴기(Push up)', '푸시업바'의 필요성? 데일리팝
[내돈내산 솔직리뷰] 전 세계적 유행 'K-아몬드', 불닭 맛부터 떡볶이 맛까지? 데일리팝
[내돈내산 솔직리뷰] 시작된 여름 더위, 목에 메는 '넥밴드선풍기' 도움이 될까 데일리팝
휴대성과 퍼포먼스, 컴팩트한 디자인까지! / ASUS 젠북 UM425UAZKI028 노트북 리뷰 [노리다] 동영상 있음 다나와
[내돈내산 솔직리뷰] 신고 벗기 불편한 캔버스화, 고무끈으로 불편 해소! 데일리팝
[내돈내산 솔직리뷰] 혼족의 적적함과 외로움을 달래줄 'AI 스피커' 데일리팝
향수 어디까지 써봤니: 샤넬 가브리엘 에쌍쓰 [향기의 모든 것] 데일리팝
(광고아님) 모기와의 전쟁! 분야별 1등으로만 모기 퇴치 아이템 풀세트 맞춰드림 [결정타] (1) 동영상 있음 다나와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