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리뷰] 에코백스 vs 로보락, 최고사양 로봇청소기, 얼마나 좋길래?

2022.06.17. 09:54:25
조회 수
1,896
7
댓글 수
5

[IT동아 김영우 기자] 로봇청소기는 디지털 기술의 발달을 몸소 느끼게 하는 대표적인 제품이다. 20세기 시절만해도 이런 물건은 사실상 SF의 영역이었기 때문이다. 로봇청소기는 2010년을 전후해 본격적으로 보급되기 시작했는데, 사실 초기형 제품들은 문제도 많았다. 장애물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해 청소 시작 전에 사용자가 미리 방 정리를 해 둬야 하는 수고를 해야 했고, 공간 인식 능력이 떨어져 극히 제한된 영역에서만 운용이 가능한 제품도 많았다.

에코백스 디봇 X1 옴니(왼쪽)과 로보락 S7 맥스V 울트라(오른쪽)

그 외에도 청소 능력이 미흡하거나 안정성이 떨어져 사용 중 멈춰버리는 등의 문제를 일으키곤 했다. 때문에 이런 초기형 제품을 이용하던 사람들 중에는 로봇청소기에 대한 안 좋은 선입견을 가진 경우도 많다.

하지만 한층 진보된 기술을 갖춘 신세대 로봇청소기는 확실히 다르다. 강력한 흡입력은 물론, 물걸레 청소 기능도 기본이며, 향상된 공간 인식 능력을 통해 각종 장애물이 있는 환경에서도 효율적으로 청소를 수행한다. 이와 더불어 스스로 먼지통을 비우거나 물걸레 세척을 하기도 하는 등 다수의 자동화 기능을 통해 관리 편의성도 크게 높아졌다.

이번 시간에는 이러한 고급 기술을 다수 적용한 최상위급 제품, 에코백스 디봇 X1 옴니(ECOVACS DEEBOT X1 OMNI)’, 그리고 ‘로보락 S7 맥스V 울트라(ROBOROCK S7 MaxV Ultra)’를 통해 최신 로봇청소기의 면모를 살펴보고 각각 어떤 특징을 가지고 있는지 가늠해보자.

두 제품 모두 물 공급과 물걸레 세척, 먼지 비움까지 자동으로 ‘척척’

두 제품 모두 본체 및 다기능 스테이션(도크)로 구성된 최근 고급 로봇청소기의 전형적인 구성을 하고 있으며, 물걸레 청소 및 고성능 매핑(공간 인식), 그리고 다양한 자동 관리 기능을 갖추고 있는 점은 유사하다.

에코백스 제품이 더 커 보이지만 실제 차지하는 공간은 더 작다

본체의 전반적인 윤곽이나 크기는 최근 일반적으로 많이 쓰는 원형의 로봇청소기다. 다만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에코백스 제품이 투톤 컬러를 적용하고 로고 주변에 유관 패턴을 적용하는 등 꾸밈이 좀더 많이 들어갔다. 에코백스 측에선 유명 디자인 그룹인 야콥 옌센 디자인(Jacob Jensen Design)의 협력을 통해 이 제품을 개발했음을 강조하고 있다. 물론 디자인은 어디까지나 취향의 문제다.

에코백스 디봇 X1 옴니(왼쪽)와 로보락 S7 맥스V 울트라(오른쪽) 로봇청소기 본체

두 제품 모두 스테이션 내부에 2개의 물통(급수통, 폐수통)을 가지고 있는데, 이는 로봇청소기 내부로 물을 공급하는 기능 및 물걸레 세척 기능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로봇청소기 내부에 쌓인 먼지를 빨아들여 보관하는 더스크백 공간도 있다.

브러시와 물걸레 구성에 다소 차이 있어

두 제품이 갖춘 스테이션의 기능은 유사하지만 외형과 크기는 다르다. 에코백스 제품은 물통이나 더스트백을 안쪽으로 숨겨두었으며, 상단(물통)과 전면(더스트백)의 커버를 열어 관리한다. 하지만 로보락 제품은 물통과 더스트백 용기가 외부 상단에 그대로 노출되어 있다. 직관성 면에선 로보락 제품이 좀 더 낫지만 전반적인 깔끔함 면에선 에코백스 제품이 한 수 위다. 그리고 스테이션의 높이는 로보락 제품이 좀더 낮아서 작아 보이긴 하지만, 에코백스 제품의 스테이션이 로봇청소기 본체를 보다 깊이 수납할 수 있어 실제 공간활용성은 에코백스 제품이 좀더 나은 편이다.

에코백스 제품은 물통과 더스트백이 내부에 숨어있는 반면, 로보락 제품은 상단에 드러나 있다

로봇청소기 본체의 세부적인 구성에도 다소 차이가 있다. 본체 하단을 살펴보면 에코백스 제품은 주변 먼지를 모아주는 사이드 브러시와 물청소용 회전식 물걸레가 각각 2개씩 달려있지만 로보락 제품은 회전 브러시가 1개만 달렸고 물청소용 물걸레는 회전식이 아닌 진동식이다. 메인 브러시의 경우, 에코백스 제품은 V 자형태의 홈 및 청소 솔이 달린 형태, 로보락 제품은 청소 솔 없이 나선 무늬로 표면을 처리한 실리콘 재질 브러시를 달았다.

에코백스 제품(왼쪽)과 로보락 제품(오른쪽)은 브러시와 물걸레의 수 및 구성이 다르다

물론 브러시나 물걸레의 수가 더 많다고 무조건 더 나은 청소능력을 발휘한다고 속단하기는 어렵겠지만 얼핏 보기에 에코백스 제품의 구성이 더 충실해 보이는 건 어쩔 수 없다. 특히 오래되어서 눌러 붙은 자국이나 찐득한 오염물을 제거할 때 에코백스 제품에 달린 회전식 물걸레가 상대적으로 유리했다.

참고로 수치 상의 흡입력은 에코백스 제품이 5000 Pa, 로보락 제품이 5100 Pa로 로보락 제품이 약간 더 높으나 아주 큰 차이는 아니다. 2000~3000 Pa 수준의 구형이나 저가형 제품에 비하면 두 제품 모두 강력한 흡입능력을 보장한다.

최신의 dToF 센서와 성숙한 LDS 센서, 어느 쪽이 유리?

두 제품 모두 공간을 인식하고 청소하는 건 같다. 설치 초기에 본체의 센서 및 카메라를 이용해 현재 공간을 맵핑 하며, 이렇게 맵핑이 끝나면 다음부터는 좀더 빠르고 정확한 청소가 가능하다. 다만 맵핑을 위한 센서의 종류는 다르다.

본체 상단에 에코백스 제품은 dToF 센서, 로보락 제품은 LDS 센서를 탑재했다

로보락 제품에는 요즘 나오는 신형 로봇청소기에 많이 탑재되는 LDS(Laser Distance Sensor) 센서를 탑재했다. 이는 라이다(Lidar) 라고도 하며, 레이저를 통해 물체의 반사된 빛을 측정해 공간을 인식한다. 반면, 에코백스 제품에는 dToF(direct Time-of-Flight) 3.0 센서를 탑재했다. 이는 적외선 파장을 발사해 반사해 돌아오는 시간을 기반으로 공간을 인식하는 것이 특징이다.

ToF 계열이 더 새로운 기술이고 LDS 센서에 비해 정밀도 또한 높다는 것이 중론이라 자율주행차나 드론 업계에서도 이를 주목하고 있다. 물론 LDS 센서 방식의 로봇청소기 역시 벽을 ‘쿵쿵’ 들이받으며 청소하던 자이로센서 방식의 구형이나 저가형 로봇청소기에 비하면 훨씬 진보된 것이기에 너무 실망할 필요는 없다.

우수한 청소 능력에 똑똑한 관리 기능, 두 제품 모두 수준급

실제로 두 제품을 이용해 청소해봤다. 청소 모드는 동일하게 초기값(자동)을 이용했으며, 이렇게 하면 AI가 자동으로 상황을 분석해 최적의 청소를 스스로 진행한다. 제품 설치 후 초기 청소는 맵핑 작업과 동시에 이루어지기 때문에 이후 청소에 비해 상대적으로 미흡할 수도 있는데, 우려와 달리 두 제품 모두 비교적 정확하게 공간을 인식하며 똑똑하게 청소를 진행하는 것을 확인했다.

모바일 앱에서 확인한 에코백스(왼쪽)과 로보락(오른쪽)의 매핑 능력 및 청소 경로

두 제품 모두 테스트에 이용한 27제곱미터 넓이의 공간을 상당히 정확하게 인식하며 꼼꼼하게 청소하는 것을 확인했는데, 동일한 장소에서 청소를 마치는 데 에코백스 제품은 약 32분, 로보락 제품은 약 37분이 소요되었다.

두 제품 모두 장애물 대처 능력이 뛰어나다

청소 도중 물걸레가 더러워지면 스테이션으로 스스로 돌아가 물걸레 세탁이나 물 보충을 하는 기능도 동일하며, 청소구역에 놓인 장애물도 두 제품 모두 똑똑하게 피해가는 것을 확인했다. 청소를 마치면 스테이션으로 돌아가 먼지통 비우기나 물걸레 세척, 충전을 자동으로 하기 때문에 두 제품 모두 관리도 편하다.

물걸레가 더러워지면 도중에 스테이션으로 돌아가 자동 세척하는 기능도 둘 다 지원

물걸레가 더러워지면 도중에 스테이션으로 돌아가 자동 세척하는 기능도 둘 다 지원스마트폰의 모바일 앱을 통해 원격 제어 및 각종 자동화 기능을 이용할 수 있는 것 역시 두 제품의 유사한 점이다. 저장된 지도를 편집해 진입 금지 구역을 지정하고, 지도를 3D로 전환해 가구 위치 등을 지정해 한층 효율적인 청소를 도울 수도 있다. 그 외에 특정 구역 청소만 하게 하거나, 특정 스케줄을 지정해 예약청소를 하는 등의 기능을 지원한다.

두 제품 모두 본체 카메라를 통해 모바일 앱으로 청소하는 영상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사진은 에코백스 제품)

그 외에 두 제품 모두 로봇청소기 본체에 부착된 카메라와 마이크가 달려있다. 이용해 현재 청소하는 영상을 실시간으로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다. 그리고 원격으로 로봇 청소기를 이동시켜 원하는 곳의 영상을 확인하거나 그 곳에 있는 가족이나 반려동물의 상태를 확인하고 대화하는 것 역시 두 제품 모두 가능하다. 이 모든 기능은 모바일 앱을 이용해 언제 어디서나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다.

물걸레 열풍건조 기능으로 세균과 곰팡이 방지하는 에코백스 제품

다만 이렇게 유사한 점이 많은 두 제품이지만 차이점도 분명히 있다. 로보락 제품의 경우, 어두운 곳에서 청소를 할 때 자동으로 본체에 달린 조명이 켜지는 기능이 있다. 이를 통해 좀 더 정확한 정소가 가능하다고 하는데, 조명이 없는 에코백스 제품 역시 어두운 곳에서 별 지장없이 청소가 가능했기에 그다지 큰 의미는 없는 것 같다.

로보락 제품은 어두운 곳을 밝히는 조명을 탑재했다

에코백스 제품은 물걸레의 세척 외에 건조 기능까지 제공한다는 점이 차별점이다. 에코백스 제품의 스테이션 하단에는 온열장치가 달려있으며, 이를 이용한 열풍 건조 기능으로 축축한 물걸레를 자연 건조 대비 빠르게 말릴 수 있다. 반면, 로보락 제품은 이런 기능이 없어 자연건조로 말려야 한다. 물걸레가 습한 상태를 오래 방치하면 각종 세균이나 곰팡이가 번식하게 된다. 위생 차원에서 에코백스 제품이 한 수 위라고 할 수 있다.

에코백스 제품은 물걸레를 빠르게 말리는 열풍건조 기능으로 차별화했다 (출처=에코백스)

두 제품 모두 음성 명령을 통한 제어가 가능하지만, 세부적으로 약간의 차이가 있다. 에코백스 제품은 자체적으로 탑재한 음성 비서 기능 ‘이코(YIKO)’를 통해 청소 시작 및 중단, 스테이션 복귀, 외에 물걸레 세척, 먼지 비우기 등의 세세한 사항까지 제어할 수 있다.

두 제품 모두 구글 어시스턴트(왼쪽)에 등록해 음성제어 가능하지만 에코백스 제품(오른쪽)은 자체 음성 비서 기능인 ‘이코(YIKO)’를 통해 좀 더 세세한 명령을 내리는 것도 가능

반면, 로보락 제품도 음성 제어 자체는 지원하지만 자체 기능이 아닌 구글이나 알렉사 등의 외부 서비스와의 연동을 통한 음성 제어만 가능하며, 음성 제어 가능한 기능도 청소 시작이나 중단과 같은 기본적인 사항만 가능하다. 구글 연동 같은 기능은 에코백스 제품도 가능하기에 음성 제어 면에선 에코백스 제품이 좀 더 우위에 있다.

영상 보안성 면에서 더 엄격한 로보락 제품

영상 보안 면에서는 로보락 제품이 좀 더 엄격하다. 앞서 말한 것처럼 두 제품 모두 본체에 달린 카메라와 마이크를 통해 청소 중 영상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거나, 집 바깥에서 집안의 영상을 확인하고 가족이나 반려동물과 대화하는 기능을 지원한다.

로보락 제품은 보안을 위해 사진이나 동영상을 저장하거나 외부로 공유하는 기능을 제한하고 있다

다만, 로보락 제품은 이러한 기능을 처음 이용하고자 할 때 본체의 버튼 3개를 동시에 눌러 해당 기능을 활성화하는 과정을 거쳐야 하며, 카메라를 통해 촬영되는 모든 이미지와 동영상을 저장하거나 외부로 전송할 수 없게 되어있다. 그리고 로봇청소기 충전 시 카메라가 스테이션 안쪽을 향하고 있어 외부 상황을 촬영할 수 없다.

에코백스 제품 역시 카메라 이용 전에 암호를 입력해야 하는 등의 보안 기능은 갖추고 있으나, 이용자가 원하면 사진 촬영이나 동영상 녹화도 가능하다. 이용자에 따라서는 이렇게 자유로운 제품을 더 선호할 수도 있겠지만, 보안을 무엇보다 중시한다면 로보락 제품이 더 적합할 수도 있다.

한층 똑똑해진 최신 로봇청소기, 역시 ‘돈 값’ 하나?

에코백스 디봇 X1 옴니와 로보락 S7 맥스V 울트라 모두 최신의 로봇청소기 답게 우수한 청소능력을 제공한다. 공간을 정확하게 인식하면서 꼼꼼하게 청소하며, 장애물 회피 능력도 우수한데다 1~2cm 수준의 낮은 문턱 정도는 무리 없이 넘어가며 청소를 계속한다. 이와 더불어 자동 급수나 자동 물걸레 세척, 자동 먼지 비우기 등, 관리 편의성을 높여주는 부가기능도 충실하다.

청소 전에 장애물을 다 치워야 하고, 도중에 이상한 곳으로 가버리거나 관리가 불편했던 구형이나 저가형 로봇청소기에 질렸던 사용자라도 에코백스 디봇 X1 옴니와 로보락 S7 맥스V 울트라 수준의 제품이라면 충분히 만족할 것이다. 기술의 진보가 놀라운 수준이다.

둘 다 좋은 제품이긴 하지만 차이점도 분명히 있다. 에코백스 제품은 물걸레를 이용한 찌든 때 제거 능력 면에서 좀더 우위에 있으며, 무엇보다 물걸레 열풍건조 기능을 탑재하고 있어 세균이나 곰팡이의 번식을 막는데 보다 효과적이다. 로보락 제품은 물탱크나 더스트백 통이 외부에 노출되어 있어 보다 직관적인 느낌의 관리가 가능하며, 촬영된 영상의 외부 유출을 방지할 수 있는 등, 보안면에서 좀더 유리하다는 이점이 눈에 띈다.

판매 가격의 경우, 2022년 6월 온라인 최저가 기준으로 에코백스 디봇 X1 옴니가 158만 9,000원, 로보락 S7 맥스V 울트라가 159만원에 팔리고 있다. 고성능 제품 답게 두 제품 모두 제법 높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긴 한데, 충분히 ‘돈 값’을 한다면 문제될 건 없을 것이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최신 전문가 리뷰 전체 둘러보기
1/1
[리뷰] 함께 하면 더 즐거운 '돌연변이 닌자 거북이: 슈레더의 복수' (2) 게임동아
'온 몸을 움직이며 VR을 즐겨라'...피코의 VR헤드셋 네오3 링크 (3) IT동아
소비자와 함께 만든 케이스 '앱코 G40 시그니처' (2) 뉴스탭
화이트 프리미엄 디자인으로 거듭난 AX1800급 공유기 ‘ASUS RT-AX55 WHITE’ (2) 뉴스탭
[Raybolt 리뷰] 조용하고 누수걱정없는 수냉쿨러, DEEPCOOL LS720 ARGB (2) 더기어
풀 사이즈의 장점만 뽑아 만든, COLORFUL iGAME 지포스 RTX 3050 Ultra OC D6 8GB White (2) 케이벤치
트래비 취재노트, 터키 그리고 몰타 여행 (1) 동영상 있음 트래비
한국어 더빙으로 나오는 마블 신작 게임 '마블 미드나잇 선즈' 트레일러 4K (한글 자막) (2) 동영상 있음 집마 홀릭TV
변하지 않은 운전의 즐거움 BMW M135i xDrive 리뷰 동영상 있음 모터피디
TECH 5 : 6월의 매력적인 신제품 5개 + Vol.50.2022.6 (2) 동영상 있음 DmonkTV
쉬운 설치·강력한 성능의 올인원 아웃도어 CCTV, 앤커 ‘유피 E40’ (1) 베타뉴스
성능과 화질 모두 잡았다, 크로스오버 38LG3 나노IPS 패스트 144 WQHD PLUS HDR 게이밍 (1) 노트포럼
미니 쿠퍼S 컨버터블 톺아보기 | MINI CooperS Convertible Detail Look 동영상 있음 064DRV
[리뷰] VR 세계로의 초대장, 인스타360 원 RS 1인치 360 에디션 (1) IT동아
베르세르크 + 니어 오토마타 = '소울스티스' 게임 플레이 트레일러 4K (한글 자막) (2) 동영상 있음 집마 홀릭TV
냄비까지 준다고요? 역대급 편의점 신제품!! CU GS25 이마트24 세븐일레븐 (1) 동영상 있음 맛상무
HDD로 꽉찬 NAS의 체감 성능을 SSD급으로, 씨게이트 아이언울프 525 1TB (3) 보드나라
레드북. 그 전통의 향연. Marantz CD 60 (1) 플레이웨어즈
디자인에 홀리고 성능에 반하다 - Paradigm Founder 80F, 40B 스피커 (3) 풀레인지
인텔 12세대 CPU 오버클럭 추천 메인보드, ASUS MAXIMUS Z690 APEX (3) 케이벤치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