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칭따오 홈술웨어, 맥주의 완성은 양말이라고?

2021.05.11. 20:00:30
조회 수
 858
 2
공감 수
 1
댓글 수
 1

마네킹이 가득한 매장을 홀로 걷는다. 콜라를 사지도, 맥주를 마시지도 않는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직 하나. 집에서 편하게 입을 ‘옷’ 뿐이다. 아니, 음료가 아니라 옷이라고?

‘날씨야 아무리 추워봐라 내가 옷 사 입냐 술 사 먹지’라는 마음가짐으로 살아온 지난 세월. 이제 남아있는 옷들은 누더기들 밖에 없어서 ‘옷장’을 ’헌옷수거함’이라고 불러도 좋을 지경이다. 근데 무슨 옷을 사야 하는 거야? 결국 스마트폰을 뒤적이다 찾게 되었다. 

어? 옷인데 맥주회사 로고가 있어? 치, 칭따오?


프로 맥주 리뷰어의
패션리뷰

나는 왜 옷을 살 때도 음료부터 눈에 들어올까

칭따오 모으는 남자, 마시즘의 구미를 당기는 옷을 발견했다. 맥주 회사 ‘칭따오’와 인플루언서들이 찾는다는 쇼핑몰 ’하이버’가 한정판 콜라보를 했다고 한다. 이거 살 돈이면 칭따오가 몇 캔인데! … 라고 말하기에는 나는 선을 넘은 지 오래다. 지난주에는 어린이날 전날에 즐겁다고 4만 9천원짜리 ‘칭따오 100주년 리미티드’를 마시지 않았던가.

하지만 맥주에 있어서는 깐깐징어지만, 패션의 세계에서 너그럽게 다룰 수는 없는 법. 칭따오가 옷을 만든 것에는 이유가 있을 거야! 지극히 맥주적인 관점에서 패션을 분석해주겠다. 오트쿠튀르, 밀라노 컬렉션! 긴장해라!


…는 새로 산 이불처럼 
편안한 옷이 왔는데요?

도톰도톰 열매를 먹은 듯 부드럽고 튼튼한 소재다

‘칭따오’와 ‘한정판’이라는 글씨만 보고 잽싸게 구매를 한 것이 문제였다. 그동안 브랜드와 의류의 콜라보들은 화려하게 로고나 상징을 보여주기에 바빴다. 때문에 일상에서 입었다가는 걸어 다니는 광고판이 되기가 쉬웠다. 살 때는 분명 공항패션이 될 줄 알았는데 공황을 일으키는 패션이라니(ㅠ).

칭따오를 입은 마시즘 착샷(이었으면 좋았을 것), 사진출처 : 하이버

이와 달리 칭따오는 ‘홈술웨어’를 선보였다. 집에서 술을 마시기에 가장 적합한 옷이라는 것이다. 아마 겉치장이 화려한 옷이었다면 그것만 신경 쓰느라 맥주를 마시지 못하겠지. 주름이 잡히면 어쩌나, 안주가 튀면 어쩌나. 하지만 칭따오의 콜라보 옷은 기능성에 집중했다. 오직 맥주만 집중할 수 있는 옷차림이랄까?

그렇다고 옷이 예쁘지 않다는 것은 아니다. 홈술을 할 때 이 옷을 입으면, 집안에서도 꾸미고 사는 듯한 느낌을 가질 수 있다. 컬러 또한 나름 인기 컬러를 뽑았다고 볼 수도 있다. 하지만 그것은 팬톤은 알고 칭따오는 모르는 선택이다. 

맥주의 완성은 디테일, 바로 양말이

각각의 색깔은 칭따오 제품을 상징하고 있다. 초록색의 라거, 밝은 회색의 퓨어 드래프트, 검은색의 스타우트, 베이지색의 위트 비어(밀) 마지막으로 푸른색의 논알콜릭을 상징하는 것이다. 다들 초록색 라거만 있을 줄 알았겠지?


이 옷에는 단점이 있다
칭따오만 시켜 먹을 수 있다

최애 칭따오 논알콜릭을 의복을 갖춰 마셔본다

칭따오 옷을 입고 칭따오를 마신다. 요즘 좋아하는 칭따오의 라인업은 논알콜릭이다. 개인적으로 지난해 출시되었을 때부터 마시는 논알콜 맥주다. 맛은 맥주 맛이 제대로 나는데 알콜도수가 없고, 칼로리도 적다(65칼로리 정도 된다고). 그야말로 취하고 싶지 않지만 맥주는 마시고 싶을 때 제대로인 녀석인데, 옷까지 갖춰 입으니까 멋에 취하는 것 같다… 는 소리가 나올 정도로 기분이 편해진다.

하지만 이 옷에는 치명적인 문제가 있다. 분명 칭따오를 마실 때는 기분이 150% 이상 즐거워지지만, 자칫 동네 앞의 술집에서 친구를 만나거나 편의점에서 다른맥주를 살 때 크나큰 장애가 될 수 있다. 뭔가 칭따오가 아닌 맥주를 골랐다가는 옷이 날개옷처럼 날아갈 것 같은 기분이 든다랄까?

…는 내가 매일 같이, 일년 내내 같은 옷만 입는 스티브 잡스 같은 사람이 아니니 다행이다. 옷 하나 바꿔 입었을 뿐인데 집에서 마시는 ‘홈술’이 더욱 즐거운 기분과 활력을 줬다. 이게 바로 패션의 힘일까(아니다). 앞으로도 이런 맥주와 의류 콜라보가 가득 나오기를 기대한다. 맥주의 완성은 패션이니까. 

칭따오 홈술웨어, 맥주의 완성은 양말이라고? 마시즘.

공감/비공감
2 1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최신 기획뉴스 전체 둘러보기
1/1
카메라 업체 빠지고 규모도 줄었다, P&I 2021 볼거리는? 보드나라
[김흥식 칼럼] 기름 냄새가 그리워 질 세상, 전기차에 밀려날 첫 '희생차' 오토헤럴드
확장 이전한 코잇 서비스 센터 '빠른 서비스로 호평' (1) 뉴스탭
판정승? 그게 뭔데? 내 승리는 나, 정찬성이 끝낸다 맨즈랩
[친절한 IT] PC 시장 내장그래픽 대세론 … 그래서 1등은? 위클리포스트
[친절한 IT] "이날을 기다렸다. 게이밍 PC 사자" 위클리포스트
이 가격 진심? 3800만원대 폭스바겐 '파사트 GT' 현대차 그랜저 정조준 오토헤럴드
사람도 미꾸라지처럼 장호흡 가능할까? (1) 과학향기
언택트 시대 사람을 이어주는 디스플레이, 전문기업 벤큐 코리아 인터뷰 보드나라
[칼럼] 폐차도 필요없는 무법천지, 이륜차 잡으려면 '앞 번호판' 달아라 오토헤럴드
'도시 너머로 여행' 올 여름휴가 걷기 좋은 트레킹 코스 5곳 데일리팝
한국 사람은 언제부터 밀맥주에 진심이었나? 마시즘
축구팬들의 잠을 뺏을 챔스 다음 축제···‘유로 2020’ 관전포인트 5 (4) 맨즈랩
정품 쓰라고! 그게 맞다니깐∼ (26) 맨즈랩
인텔 Non-K CPU 성능 '메모리 오버클럭으로 한단계 업그레이드' 뉴스탭
반갑다! 메타버스, 오큘러스퀘스트2 열풍. VR네트워크 한우물 파는 픽셀리티게임즈 게임동아
[오늘뭐먹지?] 패스트푸드 먹으면서 건강하기? 브랜드들이 앞세운 '건강 포인트'는 무엇? 데일리팝
[NDC 2021] 모에론의 창시자 김용하 PD “게임 PD가 되어보니 좋은건 없더라” 게임동아
[NDC 2021] 블루아카이브의 김인 AD “오덕 게임도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 게임동아
저는 이상적인 것보다 날 것을 하고 싶어요. (1) 쉐어하우스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