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서비스 목록

  •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문자로 앱 설치 URL 받기

    - -

    QR코드

    가격비교
    닫기

고지방‧고당분 음식, 정신건강에 오히려 도움이 안 된다?

2021.06.07. 16:10:30
조회 수
 2,125
 6
댓글 수
 5
전쟁 같은 하루를 마치고 우리를 위로해줄 수 있는 건 뭘까? 가장 먼저 떠오르는 건 치킨, 피자, 햄버거, 치즈케익 같은 고지방‧고당분 음식이다. 한입 먹자마자 그날의 피로와 고단함이 스르르 풀리는 경험, 다들 알 것이다. 그래서 오늘도 배달 애플리케이션을 여는 당신이 눈에 선하다.
 
그런데 먹을 때는 좋았지만, 다 먹고 나서 후회감이 들지는 않았는가? 고지방‧고당분 음식은 정말 우리를 기분 좋게 해줄까? 장기적으로 우리의 정신 건강에 도움이 될까?
 
고지방‧고당분 음식 먹을 땐 좋지만 정신 건강에 악영향 미칠 수도
 
최근 연구 결과에 따르면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아니오’이다. 음식이 신체 건강에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은 자명한 사실이다. 그런데 우리 마음에도 영향을 줄까? 많은 과학자들이 이 같은 의문을 가지고 다양한 연구를 수행했다.
 
먼저 2017년에 영국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 대학 역학·공중보건연구소의 아니카 크뉘펠 박사는 탄산 음료, 케이크, 과자 등에 들어있는 첨가당을 많이 섭취하면 우울증, 불안장애 같은 정신장애가 발생하는 확률을 높이는지 알아봤다. 이를 위해 연구팀은 35~55세 남녀 1만 308명의 22년간의 식습관 자료를 분석했다.
 
분석 결과 음료와 식품에 첨가된 설탕의 하루 섭취량 상위 그룹(67g 이상)은 하위 그룹(39.5g 이하)에 비해 5년 후 우울증, 불안장애 같은 정신장애 발생률이 23%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당연히 식습관, 다른 건강 문제, 사회경제적 요인이 개인의 정신 건강에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여러 변수를 고려했지만 결과는 달라지지 않았다. 고당분 때문에 우울증이 발병한 것이 아니라 우울증이 있어 고당분을 섭취한 것은 아니었을까? 그러나 우울증이 있는 사람도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특별히 당분을 더 많이 섭취한 것은 아니었다.
 
사진 1. 고지방‧고당분 식사는 즉각적인 보상을 주지만 실제로 정신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도 있다. (출처: shutterstock)
 
 
우울증 환자를 대상으로 고지방‧고당분 음식을 생선과 채소, 과일을 많이 먹는 지중해식 식단과 비교하면 어떻게 될까? 연구자들은 음식이 우울증을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지 알기 위해 우울증을 앓는 환자 67명을 모집해 두 집단으로 나눴다. 한 집단은 전통적인 지중해식 식단을 먹었다. 통곡물빵, 샐러드, 견과류, 과일, 올리브 오일 같은 것이 대표적이다. 대조군 역할을 하는 다른 그룹은 햄, 소시지, 베이컨 같은 가공육과 과자나 케익 같은 고지방‧고당분 음식을 먹었다. 또한 두 집단 모두 우울증으로 처방 받은 항우울제를 계속 복용하도록 했다.
 
12주 후 두 집단 모두 우울증은 개선되었다. 다만 건강한 식단을 지킨 집단에서 우울증이 더욱 향상됐다. 건강한 식단 집단은 참여자의 약 3분의 1이 더 이상 우울증을 앓지 않았다.
 
정신 건강을 위해선 좋은 식사, 수면, 운동이 중요
 
연구자들은 우리 신체와 정신이 분리된 실체가 아니기 때문에 음식이 신체에 영향을 주는 것처럼 정신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본다. 장내 미생물은 우리 기분과 감정을 조절하는 세로토닌과 도파민 같은 신경전달물질 분비에 기여한다. 이때 건강한 식습관은 장을 건강하기에 결국 유익한 장내 미생물이 번성하도록 도울 수 있다는 것이다.
 
물론 이런 연구 결과가 고지방‧고당분 음식은 우울증을 일으킨다는 인과관계를 남김 없이 보여주는 것은 아니다. 또한 고지방‧고당분 음식이라는 하나의 요인이 정신에 악영향을 미치는 것도 아니다. 정신 건강에는 음식 외에도 운동, 수면, 스트레스 등이 다 함께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정신 건강을 위한다면 몸을 움직이고 잘 자면서 음식도 건강하게 바꾸는 게 중요한 것이다.
 
사진 2. 생선, 과일, 야채 같은 건강 식당이 정신 건강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출처: shutterstock)
 
오늘도 고단한 하루를 보낸 당신, 이번에는 배달이 아니라 견과류나 과일로 마음을 달래고 일찍 잠자리에 들어 푹 자면 어떨까.
 
글: 정원호 칼럼니스트/일러스트: 이명헌 작가


<저작권자 ⓒ 과학향기(http://scent.ndsl.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6
공감/비공감 안내 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유용하고 재미있는 글, 댓글에는 주저 없이 공감을 눌러주세요!
공감을 원하시면 좌측의 공감 아이콘을 클릭하고 다나와 포인트도 받으세요.
최신 기획뉴스 전체 둘러보기
3/1
[오늘뭐먹지?] 패스트푸드 먹으면서 건강하기? 브랜드들이 앞세운 '건강 포인트'는 무엇? 데일리팝
[NDC 2021] 모에론의 창시자 김용하 PD “게임 PD가 되어보니 좋은건 없더라” 게임동아
[NDC 2021] 블루아카이브의 김인 AD “오덕 게임도 선택과 집중이 필요하다” 게임동아
저는 이상적인 것보다 날 것을 하고 싶어요. (1) 쉐어하우스
[꿀딴지곰 겜덕연구소] 레트로 게임계의 국내 최고 권위자, 꿀딴지곰의 최애 소장품은? (1) 게임동아
출격 앞둔 오딘 발할라 라이징, 북유럽 신화와 MMORPG 본질에 충실했다 게임동아
연결과 공유에 중점을 둔 변화, 애플 WWDC 21 주요 내용은? (1) 보드나라
[공수전환] 디자인만 봐도 시선 집중 '5세대 스포티지 Vs 4세대 투싼' (4) 오토헤럴드
강백호와 이정후 이전, 누가 KBO를 양분했던가 맨즈랩
인텔 CPU가 지원하는 최신 기술로 보는, 인텔 11세대 코어 프로세서의 경쟁력은? (16) 블루프레임
고지방‧고당분 음식, 정신건강에 오히려 도움이 안 된다? (5) 과학향기
해외 레전드 게이머들이 말하다, 스파와 버파, 길티기어 잘하는 법은? 게임동아
게임 사전예약은 5초 만에 '뚝딱' 그런데 취소는 어디서? (1) 게임동아
비틀즈의 모든 것이 알고싶다면, ‘The Beatles by Robert Whitaker’ (1) 맨즈랩
[꿀딴지곰 겜덕연구소] 3편은 웬만하면 망한다?! 변혁을 꾀하다 폭망한 3편 게임들! (15) 게임동아
‘한일전’ 버금가는 축구 라이벌이 세계에 또 있어? (2) 맨즈랩
[인터뷰] 탈출 게임 '인스톤', 흑백의 펜터치와 스토리로 개성을 말하다 게임동아
이노뎁, 글로벌 스마트시티 시장 선도 기업으로 도약 아크로팬
구글플레이 개발자와의 대화 #15 - 4인 4색 인디 게임 페스티벌 Top 3 개발사 아크로팬
성능 향상의 걸림돌, 전력소비… PC도 환경을 생각해야 하는 시대 (4) 위클리포스트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