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2021 이슈 결산 #10] 미래 모빌리티 경쟁 가속화 '움직이는 모든 게 변한다'

2021.12.24. 11:08:20
조회 수
293
3

다음 달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전자 및 IT 전시회 'CES 2022' 개막을 앞두고 업계의 비상한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19 팬데믹 여파로 사상 최초로 온라인 개최를 실시한 데 이어 2년 만에 오프라인 전시가 마련되는 만큼 전기, 수소, 자율주행, 로보틱스 등 모빌리티의 미래를 엿 볼 수 있는 다양한 신기술이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참가 업체 중 약 200곳이 자동차 관련 기업으로 구성되어 최신 모빌리티 트렌드가 펼쳐질 전망이다. 

먼저 현대차는 로보틱스 기술이 메타버스와 결합 등을 통해 인류 사회에 가져올 이동의 역할 및 형태의 미래 변화상를 예고했다. 현대차 로보틱스 비전에는 단순 이동수단을 만드는 것을 넘어, 이동에 대한 인류의 근원적인 열망을 획기적으로 충족시켜 줄 로보틱스 사업의 목적과 지향점이 담길 전망이다.

특히 현대차는 모든 사물에 이동성이 부여된 ‘Mobility of Things(MoT)’ 생태계 실현을 위한 핵심 로보틱스 기술 기반의 ‘PnD(Plug & Drive) 모듈’을 이번 CES를 통해 최초로 공개한다. 또한 소형 모빌리티 플랫폼 모베드(MobED), PnD 모듈 모빌리티, 보스턴 다이내믹스社의 스팟 및 아틀라스 등 확대된 로봇 라인업을 선보인다.

현대모비스는 혁신 기술을 적용한 미래 모빌리티 콘셉트카 2종을 선보인다. 제자리 회전은 물론, 네 바퀴가 90도로 꺾여 평행주차도 가능하고 그릴 앞부분에 장착된 커뮤니케이션 램프로 주위와 소통을 하는 등 그동안 현대모비스가 선보인 신기술이 접목될 전망이다. 현대모비스는 최근 가속화되는 메타버스 트렌드와 자사의 기술을 융합시킨 전시를 기획하고 전세계 고객들이 친환경 모빌리티 생태계에서 구현되는 다양한 신기술을 보여줄 것으로 예고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CES를 통해 '비전 EQXX(Vision EQXX)' 콘셉트를 공개한다. 해당 모델은 EQS보다 향상된 공기역학적 디자인을 바탕으로 완전충전시 주행가능거리 621마일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글로벌 완성차 외 콘티넨탈은 서버 기반 차량 아키텍처와 자율주행 기술, 지속 가능한 타이어 콘셉트까지 혁신적인 제품과 서비스를 공개하고 두산그룹은 수소 생산 및 활용 기술을 중심으로 한 친환경 에너지 사업과 자동화·무인화 등 첨단 미래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현대중공업그룹 역시 자율운항 기술을 활용한 해양모빌리티 분야 미래상을 제시하고 최근 핵심사업으로 육성 중인 인공지능과 로보틱스를 접목한 제품을 소개한다. 글로벌 광반도체 전문기업 서울반도체는 광반도체 혁신 기술을 이용한 미래 자동차 LED와 레이저다이오드 기술 공개를 예고했다. 

한편 이번 CES에는 최근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에 따라 T모바일, 아마존, 트위터, 메타 등 빅테크 기업이 참석 계획을 취소하고 엔비디아 역시 온라인을 통해 기조연설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또한 당초 제네럴 모터스의 회장겸 CEO 메리 바라가 기조연설자로 등장하고 쉐보레 실버라도 순수전기차를 선보일 예정이던 GM 역시 오미크론 여파로 CES 참석을 취소했다. 

CES를 운영하는 미국 CTA(소비자기술협회)는 예방접종, 마스크 착용, 코로나19 신속 항원 검사 키트, 참석자 수 감소와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대책을 강화해 CES 행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최신 기획뉴스 전체 둘러보기
1/1
군위, 걸으며 사유하는 여행 (1) 트래비
[IT운영관리] 8. AI와 디지털전환.. 왜 생각만큼 발전이 없을까? IT동아
'리오프닝' 맞이한 OTT 업계, 장밋빛 전망은 끝 IT동아
노트북에서도 좋은 타이핑 감을 느낄 수 있을까? 다나와
[아롱 테크] 자동차도 마스크를 쓴다 '연비 및 공기 역학 성능 향상에 필수' 오토헤럴드
[모빌리티 인사이트] 운전자 없는 완전 자율주행 자동차가 있어요? IT동아
“라떼는 말이지···” 플로피부터 외장 SSD까지 휴대용 스토리지 변천사 (9) 맨즈랩
통영 로컬 바이브 카페 3 (1) 트래비
삼성전자, 하반기 AP 점유율 반등 기대…'중저가 공략 적중' (1) IT동아
삶의 궤적을 따라 만난 대구 (1) 트래비
[김흥식 칼럼] 철벽 같았던 테슬라를 만만하게 보는 완성차 많아졌다. 오토헤럴드
저렴해진 그래픽카드 어울리는 ‘최강 가성비 CPU’는? (8) 다나와
거장을 길러낸 코발트 블루 '통영 예술 기행' 트래비
고성에 흐르는 겹겹의 시간으로 타임리프 (1) 트래비
[김흥식 칼럼] 쏘나타 단종, 내연기관 차명 퇴출의 시작일 뿐 '전동화 희생양 1호' 오토헤럴드
구담봉에 오르다, 사랑 이야기와 은둔자의 거처 (1) 트래비
9년만에 돌아온 모토로라··· 이동통신 '제3의 길' 열 가능성은? (2) IT동아
‘신약개발 AI’, 우리에게 약일까, 독일까? 아크로팬
십 리도 못 가서 아른거릴, 서울 대학가 맛집 4 트래비
[아롱 테크] 휘발유보다 비싼 경유에 운전자 패닉 수준...유류세 비중 차이로 역전 오토헤럴드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