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르뽀] 보조금 다 받는 현대차 일렉시티 타운 "반토막 중국산 전기버스 물렀거라"

2023.03.15. 10:52:52
조회 수
2,774
15
댓글 수
12

공유하기

레이어 닫기

지금 보는 페이지가 마음에 든다면
공유하기를 통해 지인에게 소개해 주세요.

로그인 유저에게는 공유 활동에 따라
다나와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자세히 >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전국 마을버스는 5700여 대다. 국토부 통계에 따르면 전국에 등록된 시업용 전기버스는 2월 기준 약 5000대로 마을버스 대부분이 전기차로 운행되고 있다. 사업용 전기 승합차는 서울과 인천, 경기 수도권에 3400여 대가 몰려 있다. 이 가운데 45%가량이 중국산이다.

중국산 전기버스는 저렴한 가격으로 마을버스 시장을 공략했다. 2억 원대에 들여와 정부 보조금 7000만 원을 받으면 내연기관차와 가격 차이가 크지 않았다. 동급의 국산 전기차는 3억 원대로 가격 경쟁이 어려웠다. 장사가 되면서 국내에서 중국산 전기버스를 수입해 파는 업체가 15곳 이상이다.

하지만  중국산 전기버스가 예전처럼 가격 공세를 펼칠 수 없게 됐다. 정부는 전기차 보조금 정책을 바꿔 전기승합차의 경우 '배터리의 에너지 밀도'에 따라 차등 지급하는 방안을 올해 도입했다. 인산철 배터리(LTP)를 탑재하는 중국산 전기버스 대부분은 환경부가 정한 부피당 에너지 밀도(Wh/ℓ)가 떨어져 보조금 전액을 받지 못한다.

차량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대부분 중국산 전기버스는 400Wh/ℓ 미만으로  최대 1억 원까지 받아왔던 보조금이 절반 수준에 떨어진다. 정비와 부품 관리 센터 운영 여부, 정비 이력 전산 관리 시스템 유무에 따라 등급을 정해 차등 지급하는 규정도 신설해 중국산 전기버스 보조금은 더 줄어들 가능성이 있다.

현대차가 새롭게 개발한 중형 전기버스 '일렉시티 타운'은 보조금을 전액 수령할 수 있는 조건을 갖추고 있다. 일렉시티 타운은 시내버스로 주로 운행하는 일렉시티의 전장을 9045mm로 줄여 마을버스나 지선 운행에 적합한 크기로 개발됐다. 핵심은 배터리다. 일렉시티 타운은 218.8kWh 용량의 리튬이온 폴리머를 탑재, 1회 충전으로 최대 350km 주행이 가능하다. 수도권 마을버스의 하루 평균 운행 거리는 200km 안팎이다.

24일, 현대차그룹 천안 글로벌 러닝센터에서 열린 '일렉시티 타운' 실차 교육 및 주행 체험 행사에 다녀왔다. 그 자리에서 현대차 관계자는 "일렉시티 타운은 배터리 밀도, 서비스 등 모든 조건을 충족해 환경부와 지자체 보조금 전액을  받을 수 있다"라며 "내연기관차는 물론 보조금이 절반으로 깎인 중국산 전기버스와 가격이 역전하는 일도 있다"라고 말했다. 

국산차와 비교해 상대적으로 조악한 품질과 안전 사양에도 비용 때문에 중국산 전기버스를 구매했던 운수 사업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안전 및 편의 사양도 잘 갖춰놨다. 휠체어 리프트를 기본으로 하는 저상 전기버스로 전문과 중문에 초음파 센서를 이용한 안전 하차 경고 시스템이 제공된다. 차체 자세 제어시스템, 후방 주차 거리 경고시스템도 적용됐다.

교통약자를 위한 에어 서스펜션으로 지상고 조절이 가능하고 출입문이 있는 쪽의 차체 높낮이만 따로 조절할 수 있는 기능도 제공한다. 장시간 운행하는 마을버스 특성에 맞춰 인체공학적을 운전석을 꾸미고 열선 스티어링 휠, 열선이 적용된 멀티펑션 시트를 갖춰 운전자의 피로도를 최소화할 수 있게 했다. 

승객 공간에도 착좌감이 좋은 로우백 플라스틱 시트, 좌석마다 USB 충전 포트를 설치하고 대형 공조 덕트로 쾌적함을 유지하게 했다. 교통약자를 위한 전용 공간과 하차벨로 제공한다. 실내 어느 위치에서나 전기차 특유의 정숙성을 느낄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사업용 차량의 특성에 맞춰 현대차가 제공하는 블루링크 플릿(Bluelink Fleet)도 매우 유용할 듯하다. 현대 상용차 전용 애플리케이션으로 차량의 실시간 운행 상태와 충전 상황, 전력 사용량, 정비 및 점검 리포트 등 차량의 통합 관리가 가능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실시간으로 운행 중인 엑시언트 타운의 배터리 충전, 잔여 주행 가능 거리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날 일렉시트 타운 기술 설명을 해준 이종석 현대차 매니저는  "중국산 전기버스를 구매한 사업자들이 우려하는 것은 서비스 부문"이라며 "정비 네트워크, 부품 수급 등으로 애를 먹는 경우를 많이 봤다"라고 말했다. 전국에 촘촘한 상용차 전문 서비스 네트워크를 갖춘 현대차는 그런 염려를 하지 않아도 된다는 얘기다.

중국산 전기 버스가 보조금 삭감으로 최대 위기에 빠진 가운데 높은 상품성과 정비 서비스에 보조금 전액 수급 자격을 갖춘 현대차 중형 전기 버스 일렉시트 타운에 운수 사업자들의 관심이 쏠릴 전망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최신 기획뉴스 전체 둘러보기
2/1
[아롱 테크] 에디슨 직류 Vs 테슬라 교류, 논쟁을 조화롭게 '인버터와 컨버터' 오토헤럴드
美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한결 같은 호평...韓 2000만 원대 출시 전망 (1) 오토헤럴드
카레이서 없는 자율주행 레이싱, 2024년 아부다비 야스 마리나 포뮬러원 서킷 질주 오토헤럴드
[아롱 테크] 충전은 물론 불법주차까지 알아서 신고 '점점 똑똑해지는 전기차 충전기' 오토헤럴드
[르뽀] 보조금 다 받는 현대차 일렉시티 타운 "반토막 중국산 전기버스 물렀거라" (12)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중국은 절대 말하지 않는 '중국 전기차 산업'의 치명적 약점 (11) 오토헤럴드
[아롱 테크] 전기차 함부로 견인하면 '완파' 고전압 시스템 등 고가 장비 고장 초래 (2) 오토헤럴드
[뉴스줌인] 오비고-토요타 협업, 국내 IT 업체들과 협력 강화하는 수입차 업계 (2) IT동아
쏠라이트 인디고 '박준의ㆍ박준성' 현대차 주니어 드라이버 선정...올해 국제 대회 데뷔 (1) 오토헤럴드
슈퍼레이스 'CJ대한통운'과 타이틀 스폰서십 이어간다....4월 스피드웨이 첫 시동 오토헤럴드
[아롱 테크] 학대와 폭력으로 상처 받은 아동 치료 '디지털 테라피 모빌리티' (1) 오토헤럴드
전기차, 종류 만큼 가격 천차만별...2억 원대 BMW i7 1대 값이면 초소형 모델 14대 (1) 오토헤럴드
[아롱 테크] 전기차 회생제동 시스템과 자유 낙하 아찔한 놀이 기구 자이로드롭 오토헤럴드
[기자 수첩] 남한 면적 98배, 미국 전기차 주행 거리도 닛산 리프 정도면 충분 (2) 오토헤럴드
[아롱 테크] 순수전기차와 수소연료전기차 고전압 배터리 '같은 듯 다른' 쓰임새 (2) 오토헤럴드
[아롱테크] 회사마다 다른 ADAS 관련 용어 "한가지로 불린다면?" (2) 오토헤럴드
[북해도 르포] 극한의 상황에 더 빛나는 '올 웨더 타이어' 홋카이도에서 통할까 오토헤럴드
[북해도 르포] 눈의 나라에서 증명된 미쉐린의 기술력 '윈터 맞먹는 올웨더' 오토헤럴드
[아롱 테크] 연료 첨가제 "사람으로 치면 보약 먹은 느낌" 감성 효과에 불과? (11) 오토헤럴드
[단독] 벤츠 S 500 '주행 중 시동 꺼졌는데 문 제대로 닫지 않은 고객 부주의 탓' (2) 오토헤럴드
이 시간 HOT 댓글!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