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한 쇼핑검색, 다나와! : 가격비교 사이트

다나와 앱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다나와 APP
다나와 가격비교 No.1 가격비교사이트 다나와 앱으로
간편하게 최저가를 확인하세요.
- -
QR코드
빈 이미지
다나와 앱 서비스 목록 닫기

[컴퓨텍스 2024] 해외로~ 잰걸음, 마이크로닉스 '위즈맥스' 전진 배치

2024.06.07. 13:22:03
조회 수
220
6
댓글 수
1

공유하기

레이어 닫기

지금 보는 페이지가 마음에 든다면
공유하기를 통해 지인에게 소개해 주세요.

로그인 유저에게는 공유 활동에 따라
다나와 포인트가 지급됩니다.

자세히 >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한국 시장에서 한미마이크로닉스(이하 마이크로닉스)를 모르는 이가 과연 있을까? 대한민국에서 가장 잘 나가는 동시에 가장 유명한 우리 브랜드 마이크로닉스는 이미 대명사로 시장에 안착했다. 클래식 파워로 구축한 명성을 케이스와 키보드와 마우스 등의 주변기기로 확대했고 모니터와 일체형 피씨 그리고 나름 스토리지와 그래픽카드 제품군까지 유통하는 굴지의 대한민국 기업이다. 그 기점이 언제인지는 가물거리지만 마이크로닉스는 점진적으로 활동 무대를 넓혀나갔다.




하지만, 2024년 대만에서 열린 컴퓨텍스 2024 현장에서 마주한 마이크로닉스는 지금까지의 행보와는 다소 결이 다른 보폭이 감지됐다. 과거엔 마이크로닉스를 앞세웠다면 이제는 위즈맥스를 전진 배치한 행보다. 참고로 위즈맥스는 마이크로닉스가 해외 시장 공략을 위해 출범시킨 전략 브랜드인데 과거 행사에서는 브랜드를 혼재해 사용했다.

그러던 것에서 단일로 구축한 것은 '해외 브랜드 공세를 할 '시기'가 됐다'와 밀접하다.

부스에 전시한 제품 그대로를 보면 신제품이라는 단어보다는 과거에 선보였던 제품의 개선판에 가깝다. 이는 마이크로닉스 자체적인 판단에서도 "상품성은 충분. 이제는 고도화로 품질을 높인다"라는 데 의견이 모였을 것이라 추정한다. 여기에는 대한민국의 기업이라는 메시지도 담고자 했는데, 창호 문양을 연상케 하는 케이스 전면 디자인 혹은 자체 디자인한 키보드는 그렇게 탄생했으렷다.










현장에서 마주한 마이크로닉스에서는 한국 정서가 부단히도 느껴졌으며 동시에 내로라하는 글로벌 브랜드 제품과 견주었을 때 전혀 뒤지지 않을 개성으로 똘똘 무장한 점은 마이크로닉스 제품이 곧 해외시장에서도 결코 주눅 들지 않고 경쟁할 채비가 끝났음을 알게 하는 강점이다. 보이는 부스 디자인은 지난 23년도 행사의 연장선으로 흡사했으며, 테이블 위에 오와 열에 맞춰 배치한 제품은 구경하기에도 참관객에게 구매욕 자극하기에도 부족함 없음이 분명했다.




[ 마이크로닉스 관계자와 1문 1 답 ]

Q. 컴퓨텍스 2024 메인 아이템은 무엇인가?

A. 파워서플라이, PC 케이스, 쿨링 시스템, 게이밍 기어 위주다. 그중에서 파워서플라이와 PC 케이스에 비중이 높다. 파워서플라이는 글로벌 시장은 위즈맥스 시리즈, 국내 시장은 클래식 II 풀체인지 ATX 3.1으로 나뉜다. 전 라인업이 ATX 3.1 규격이다. 위즈맥스 시리즈는 한국 전통 문양을 구현한 새시에 효율이 특징이다. 클래식 II 풀체인지 ATX 3.1은 마이크로닉스를 대표하는 파워서플라이로 애프터쿨링, 다양한 보호장치, 7년 무상 보증한다. 케이스는 ML-360 시리즈를 선보였다. 네덜란드 화가 피에트 몬드리안에게서 영감을 받은 EH-1 몬드리안의 디자인을 전면 메쉬로 구현한 제품이다.

Q. 매년 컴퓨텍스에 참여하는 이유는?

A. 지난 2016년 대만 컴퓨텍스 전시회에 참여한 것을 계기로 이어오고 있다. 다양한 행사에 참여하고 있는데 국내는 플레이엑스포 및 지스타, 해외는 CES 및 홍콩 글로벌 소시스 전시회 등에 참여하고 있다.




Q. 위즈맥스로 부스를 꾸몄다. 궁금하다.

A. 지난 22년 해외 시장 공략용 브랜드 위즈맥스가 출범했다. 한국 기업인 마이크로닉스가 제조했다는 점을 드러내기 위해 파워서플라이 새씨도 전통 문양에서 모티브를 얻어 디자인하는 등 신경을 많이 쓰고 있다. 특히 해외에서는 한국적인 특성이 잘 드러나는 제품에 관람의 관심이 집중된다. 위즈맥스 파워서플라이를 비롯해 한국 전통 문양을 재현해 낸 GX3-문, GX3-창 등이 대표적이다. 마스터 M60 문, 마스터 M60 창에도 마찬가지로 특징이 녹아있다.

Q. 상반기, 그리고 하반기 전략은 어떻게 달라지나?

A. 24년 상반기에는 새로운 케이스 규격에 주목했다. 내부에 선이 보이지 않는 BTF 시장이 발전할 것이라 생각해 해당 규격을 적용한 ML-420 BTF 케이스를 선보였다. 또한, ML-420 BTF에 대응하는 420mm 수랭 쿨러 ICEROCK MLD-420도 비슷한 시기에 선보였다. 해당 수랭 쿨러는 워터블록 중앙에 LCD를 적용했다.

또한, 파워서플라이의 세대교체라는 과제도 있었다. 기존 클래식 II 풀체인지 제품군에 이어 새로운 클래식 II 풀체인지 ATX 3.1 제품군을 선보인 만큼, 제품군을 빠르게 시장에 안착시켜야 했다. 이를 위해 클래식 II 풀체인지 ATX 3.1의 장점을 홍보하는 마케팅 활동을 진행 중에 있다.

하반기 전략은 상반기 전략을 이어가게 된다. 특히 기존에 좋은 반응을 얻었던 제품군을 시장에 안착시킬 생각이다. 클래식 II에 이어 남은 파워서플라이 브랜드(위즈맥스, 아스트로, 캐슬론, 쿨맥스)도 ATX 3.1로 변경한 뒤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케이스는 ML-420 BTF 시리즈에 이어 ML-360 시리즈를 선보이는데, 해당 시리즈에도 BTF 지원 모델이 있다. 수랭 쿨러 ICEROCK MLD-420은 워터블록의 LCD 크기가 2.8인치로 변경된 개선품 ICEROCK MLD-420 FDB 제품군이 공개된다.

Q. 어떠한 회사로 기억되고 싶은가?

A. 컴퓨텍스 2024를 통해 마이크로닉스의 자체 디자인과 개발 능력이 글로벌 시장에서 인정받을 수 있었으면 한다. 물론 기존에는 자체 디자인 및 개발 제품군을 지속해서 해외 시장에 선보였지만, 이번에는 포스트 몬드리안인 ML-360 덕분에 특히 더 기대 중다. 전면 메쉬로 아름다운 디자인을 구현해 낸 점을 인정받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자체 디자인 및 개발 회사라는 점이 널리 알려졌으면 한다.


By 김현동 에디터  Hyundong.kim@weeklypost.kr
〈저작권자ⓒ 위클리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클리포스트 주요 기사]
· 와이파이6 규격, 아이피타임 AX1500SR 유무선공유기 써보니
· [컴퓨텍스 2024] 서린씨앤아이 20주년, 김태왕 이사에게 듣는 상생이야기
· [컴퓨텍스 2024] 지스킬의 화려한 외출 … 현장에서 마주한 지스킬 보석보다 아름다웠다
· [컴퓨텍스 2024] 이름 자체가 저소음인 비콰이어트! … 독일 부심 넘사벽
· [컴퓨텍스 2024] 리버전엔 끝이 없다. 네버스탑 다크플래쉬 황인성 부장

공감/비공감

공감/비공감안내도움말 보기
유용하고 재미있는 정보인가요?
공감이 된다면 공감 버튼을, 그렇지 않다면 비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공감이나 비공감을 선택 하는 경우 다나와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 공감 버튼의 총 선택 횟수는 전체 공개입니다. 비공감 버튼의 선택 여부는 선택한 본인만 알 수 있습니다.
최신 기획뉴스 전체 둘러보기
4/1
[컴퓨텍스 2024] 성능과 멋을 모두 겸비한 메모리 '게일' (2) 뉴스탭
[컴퓨텍스 2024] MSI, 편의성 강화한 혁신적인 인텔 메인보드 공개 (1) 뉴스탭
벌써 30년, 게이밍 & 스트리밍 & 토탈 쿨링 솔루션 커세어 부스에 가다. - 컴퓨텍스2024 (3) 브레인박스
[컴퓨텍스 2024] 잘만은 제품을 참 잘만듦,세계시장으로의 이륙을 준비하는 잘만테크 (1) 보드나라
본격적인 AI PC 시대 개막… 노트북 시장에 대격변이 일어났다 (13) 다나와
#06 색상을 바꾸고 싶을때 가장 먼저해야 하는 색조, 채도 동영상 있음 Hakbong Kwon
[컴퓨텍스 2024] 해외로~ 잰걸음, 마이크로닉스 '위즈맥스' 전진 배치 (1) 위클리포스트
8090년대 폐쇄형 PC 폭망사 (VS X86). MSX, 코모도어 아미가, 아타리 ST, 텐디, 제니스, DEC [PC흥망사63] (2) 동영상 있음 보드나라
시놀로지 “눈 높은 한국 고객들 의견 수렴하며 성과 거둬” (1) IT동아
‘모든 곳에 인공지능’을 위한 시작, 인텔 AI 서밋 서울 개최 IT동아
당분간 얘가 최강! 동영상 있음 오토기어
시놀로지, 엔터프라이즈 솔루션 강화 ‘잰걸음’ IT동아
노트북 출시 20주년 맞은 MSI, 컴퓨텍스 부스도 ‘노트북 풍년’ (1) IT동아
국내 장수 만화 IP 비즈니스의 모범 사례가 되길... '열혈강호' 30주년 콜라보 카페 방문기 (1) IT동아
컴퓨텍스에서 만난 사람. 씨게이트 테크놀로지 브랜드 전략 부사장 인터뷰 [컴퓨텍스 2024] (59) 다나와
"이렇게만 나오면 대박!" 르노 오로라1 예상 스펙 총정리 (1) 동영상 있음 Motorgraph
[컴퓨텍스 2024] 이름 자체가 저소음인 비콰이어트! … 독일 부심 넘사벽 (2) 위클리포스트
[컴퓨텍스 2024] 지스킬의 화려한 외출 … 현장에서 마주한 지스킬 보석보다 아름다웠다 (1) 위클리포스트
[컴퓨텍스 2024] 리버전엔 끝이 없다. 네버스탑 다크플래쉬 황인성 부장 위클리포스트
애스턴마틴 신형 밴티지 GT3, 일본 '오토박스 슈퍼 GT 시리즈' 첫 국제전 우승 오토헤럴드
이 시간 HOT 댓글!
1/4